식약처, '유연물질˙금속불순물' 자료 제출 의무화 - 서울와이어
식약처, '유연물질˙금속불순물' 자료 제출 의무화
식약처, '유연물질˙금속불순물' 자료 제출 의무화
  • 이현영 기자
  • 승인 2019.04.01 15: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식약처 캡처
사진=식약처 캡처

 

 

[서울와이어 이현영 기자] 식품의약안전처가 발암 물질인 유연물질과 금속불순물에 대한 자료 제출 의무화를 시행한다. 


 
식약처는 지난달 29일 의약품 허가 신청 시 유전독성이나 암을 일으킬 수 있는 유연물질과 금속불순물에 대한 자료 제출을 의무화하는 것을 주요 내용으로 하는 「의약품의 품목허가․신고․심사 규정」을 개정했다고 밝혔다. 

 

유전독성이란 화학물질 등이 유전자에 영향을 주어 다음 세대에 전달되는 독성이고 유전물질이란 원료 합성 또는 완제의약품 제조·보관 중 생성될 수 있는 물질이다. 

 

 

이번 개정은 지난해 발사르탄 사태 재발 방지를 위한 조치로서 의약품 안전과 품질에 대한 관리를 강화하기 위해 이뤄졌으며 2020년 9월 30일부터 의약품 제조판매·수입품목 허가를 신청·신고하는 의약품부터 적용한다.

 

 

식약처는 이번 개정을 통해 의약품의 품질이 한층 높아지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하며 앞으로도 품질이 확보된 안전한 의약품을 국민들에게 공급할 수 있도록 제도 개선 등에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이번 개정고시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식약처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Sponsored AD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