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밤' 박지훈, 솔로 아티스트 가능성 입증 "오래 꾸준히 활동하고파" - 서울와이어
'한밤' 박지훈, 솔로 아티스트 가능성 입증 "오래 꾸준히 활동하고파"
'한밤' 박지훈, 솔로 아티스트 가능성 입증 "오래 꾸준히 활동하고파"
  • 김아령 기자
  • 승인 2019.04.03 08: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SBS '본격 연예 한밤' 화면 캡쳐
사진= SBS '본격 연예 한밤' 화면 캡쳐

 

[서울와이어 김아령 기자] 가수 박지훈이 출구 없는 무한 매력으로 시청자들을 매료시켰다.

 

지난 2일 SBS '본격연예 한밤'(이하 '한밤')에서는 최근 첫 번째 미니 앨범 'O'CLOCK'을 발매하며 홀로서기에 나선 박지훈의 쇼케이스 현장이 그려졌다.

 

이날 박지훈은 첫 솔로 앨범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 앞서 관객석을 가득 채운 팬들에 놀라움을 금치 못했다. 이어 타이틀곡 'L.O.V.E' 무대를 처음으로 공개한 그는 1분 만에 팬 쇼케이스 전석 매진 기록을 세운 팬들을 향해 장미꽃 키스를 선사했다.

 

성공적으로 컴백 쇼케이스를 마친 박지훈은 단독 인터뷰를 통해 지난 워너원 활동 소감을 전했다. 파이널 콘서트 당시 눈물을 보였던 그는 "안 울고 싶었다. 그런데 그게 안 되더라. 말로 설명할 수 없는 슬픔이었다"라고 털어놨다.

 

이어 '박지훈에게 워너원이란?'이라는 질문에는 "잊지 못할 추억이다. 죽을 때까지 그런 영광스러운 일을 다시 마주할 수 있을까. 그립다"며 솔직한 마음을 드러내기도 했다.

 

특히 워너원 활동 종료 이후에도 계속되는 멤버들과의 우정을 자랑한 박지훈은 "윤지성, 하성운 형이 첫 솔로 앨범 발매를 축하해줬다. 배진영은 화환까지 보내줬다. 나머지 멤버들은 무언의 응원을 해줬다"라고 말해 훈훈함을 자아냈다.

 

워너원이 아닌 솔로 아티스트 박지훈으로 무한한 가능성을 입증한 그는 "성적에 연연하기보다는 오래 꾸준히 활동하는 아티스트 박지훈이 되고 싶다"라고 당찬 포부를 전하며 앞으로의 활동에 대한 기대를 한껏 높였다.

 

박지훈은 6개국 7개 도시를 잇는 첫 단독 아시아 팬미팅 투어 '퍼스트 에디션(FIRST EDITION)'의 일본 오사카·도쿄 팬미팅을 앞두고 있으며, 올해 9월 전파를 탈 JTBC 새 월화드라마 '조선혼담공작소:꽃파당'을 통해 성인이 된 이후 첫 연기 도전에도 나설 예정이다.

 

kimar@seoulwire.com


Sponsored AD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