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지영, 가슴 뭉클한 폭로 계기 "아이들이 또 같은 일 당할까 봐" - 서울와이어
엄지영, 가슴 뭉클한 폭로 계기 "아이들이 또 같은 일 당할까 봐"
엄지영, 가슴 뭉클한 폭로 계기 "아이들이 또 같은 일 당할까 봐"
  • 장지영 기자
  • 승인 2018.02.28 13: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 JTBC
사진 = JTBC

 

[서울와이어 장지영 기자]연극배우 엄지영이 오달수의 성추행을 폭로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엄지영은 지난 27일 방송된 JTBC '뉴스룸'에 전화 연결을 통해 인터뷰를 나눴다.

 

이날 인터뷰를 통해 그녀는 "제가 학원에서 아이들을 가르치고 있는데 그 아이들이 같은 일을 당하게 될까봐 그게 너무 싫었다" 라며 인터뷰를 결심하게 된 계기를 밝혔다.

 

또한 엄지영은 "저 역시 제 이름을 공개 안 하면 나도 없었던 일이 될 거 같았다" 라고 덧붙이기도 했다.

 

앞서 오달수 측은 익명으로 제보된 한 피해자의 성추행 폭로에 대해 발뺌하며 억울함을 호소한 전적이 있다.

 

이에 임지영은 참을 수 없는 분노를 느껴 신분을 밝힌 채 그의 성추행 혐의에 대해 밝힌 것으로 보인다.

 

press@seoulwire.com

press@seoulwire.com


Sponsored AD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