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시재생 뉴딜사업,서울 독산동 등 22곳 선정…2023년까지 1.4조원 투자 - 서울와이어
도시재생 뉴딜사업,서울 독산동 등 22곳 선정…2023년까지 1.4조원 투자
도시재생 뉴딜사업,서울 독산동 등 22곳 선정…2023년까지 1.4조원 투자
  • 김하성 기자
  • 승인 2019.04.09 10: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시재생 뉴딜사업,서울 독산동 등 22곳 선정…2023년까지 1.4조원 투자/사진=국토교통부
도시재생 뉴딜사업,서울 독산동 등 22곳 선정…2023년까지 1.4조원 투자/사진=국토교통부

 

[서울와이어 김하성 기자]   올 상반기 도시재생 뉴딜 사업 대상지로 서울 금천구 독산동 등 22곳이 선정됐다.이들 22곳에는 2023년까지 총 1조4000억원이 투입된다.

   

 

정부는 지난 8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이낙연 국무총리 주재로 제16차 도시재생특별위원회를 열어 '2019년도 상반기 도시재생 뉴딜사업 선정안'을 의결했다.

   

정부는 지역의 쇠퇴한 산업기반을 회복시키고 혁신거점 공간을 조성해 경제활력을 제고하면서 지역 일자리를 창출할 방침이다.

   

후보지 22곳 중 서울 독산동 일대(23만2000㎡) 도시재생은 서울에서 처음으로 중앙 정부가 선정하는 중대형 뉴딜 사업이 된다.

   
   

전남 순천에서는 순천만 국가정원과 순천역 인근 지역(20만㎡)에서 사업비 1291억원이 투입돼 도시재생이 이뤄진다.

   
   

광주 남구 일대(21만3천㎡)에선 879억원을 들여 청년창업 특화거점과 주거·복지지원 거점을 조성하고 백운고가도로를 철거하는 등 보행체계를 개선해 단절된 주변 상권을 연계할 계획이고 대구 달서구 송현동 등 노후한 저층 주거지 15곳에서는 우리 동네 살리기(5만㎡ 이하), 주거지지원형(5만∼10만㎡), 일반근린형(10만∼15만㎡) 등 소규모 재생이 이뤄진다.

   


Sponsored AD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