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지오 '메가톤급 폭탄발언' 또다시 쏟아내...배달의 숨겨진 진실은? - 서울와이어
윤지오 '메가톤급 폭탄발언' 또다시 쏟아내...배달의 숨겨진 진실은?
윤지오 '메가톤급 폭탄발언' 또다시 쏟아내...배달의 숨겨진 진실은?
  • 장지영 기자
  • 승인 2019.04.15 07: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와이어=장지영 기자] 윤지오 배우의 직격탄이 온라인을 뜨겁게 달구면서 그녀에 대한 주목도가 상승 중이다.

고 장자연 씨를 둘러싼 성 접대 강요 사건 증언자인 윤지오 씨가 14일 여의도 국회의원회관에서 열린 '13번째 증언' 북콘서트 후 기자간담회를 열어 역대급 폭로를 했기 때문.

윤지오 키워드는 이에 인스타그램과 트윗 등을 강타하고 있으며 이에 대한 갑론을박 역시 뜨겁다.

윤지오는 이날 증언에서 한 언론사 회장의 이름을 노골적으로 언급해 충격파를 주고 있다.

그러면서 윤지오 씨는 그에 대해 '스토킹'이라고 일갈했으며 '두려웠다'고 당시의 공포감을 전했다.

그도 그럴 것이 그녀가 장자연 사건에 대해 폭로하고 경찰이 수사를 하고 있을 무렵, 해당 회장으로부터 꽃이 배달됐기 대문.

이에 따라 윤지오 씨에게 해당 회장이 왜 꽃을 배달했는지, 꽃의 배달 의미가 무엇인지를 두고 논란이 뜨겁다.

윤지오 씨는 이 같은 북콘서트를 통해 당시의 숨겨진 진실을 계속 폭로할 계획인 것으로 전해지고 있다.

한편 이날 윤지오 북 콘서트에는 노승일 전 k스포츠재단 부장, 박창진 대한항공 직원연대 지부장 등이 참석해 눈길을 끌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