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용석 임블리 sns '초토화' 대분노 속사정...발언 수위들 "한계 벗어났다" - 서울와이어
강용석 임블리 sns '초토화' 대분노 속사정...발언 수위들 "한계 벗어났다"
강용석 임블리 sns '초토화' 대분노 속사정...발언 수위들 "한계 벗어났다"
  • 장지영 기자
  • 승인 2019.04.19 11: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와이어=장지영 기자] 강용석 임블리 키워드가 온라인을 뜨겁게 달구면서 그 배경에 관심이 고조되고 있다.

강용석 발언에 대해 임블리 측이 강한 분노감을 표출하면서 이슈의 중심에 선 것.

'강용석 임블리' 이슈는 현재 이슈가 이슈를 낳는 형국으로 이에 대한 갑론을박 역시 뜨겁다.

핵심은 인기 쇼핑몰 '임블리' 임지현 상무의 남편이자 해당 쇼핑몰울 운영하는 부건에프엔씨 박준성 대표이사가 강용석 변호사의 발언에 불쾌감을 드러낸 것.

강용석은 앞서 한 유튜브 방송에서 임블리를 주제로 올리며 '사실무근'인 발언들을 쏟아내며 낄낄댔던 것으로 드러났다.

특히 강용석 측은 임블리 임지현 상무를 이른바 파렴치범으로 만들었다고 남편 측은 주장하고 있다. 용인할 수 있는 한계를 벗어났다는 것.

강용석 임블리 이슈가 논란의 중심에 서면서 포털 사이트를 강타하고 있는 이유다.

press@seoulwire.com


Sponsored AD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