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관광공사, 5~6월 외국인 관광객 대상 전통시장 알리기 나선다 - 서울와이어
한국관광공사, 5~6월 외국인 관광객 대상 전통시장 알리기 나선다
한국관광공사, 5~6월 외국인 관광객 대상 전통시장 알리기 나선다
  • 김수진 기자
  • 승인 2019.04.30 10: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망원시장(사진=한국관광공사)
서울망원시장(사진=한국관광공사)

 

[서울와이어 김수진 기자] 우리 고유의 맛과 멋이 살아있는 전통시장이 방한 관광의 새로운 매력으로 떠오르고 있는 가운데, 한국관광공사가 전통시장의 해외 홍보와 외국인관광객 유치에 적극 나섰다.

 

공사는 오는 5~6월을 ‘전통시장 가는 달’로 선정,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과 협력해  온․오프라인 프로모션을 통한 외국인관광객 대상 전통시장 알리기 프로젝트를 집중적으로 추진한다고 밝혔다.

 

전국 각지의 20개 대표 전통시장을 대상으로 실시되는 이번 프로모션은  온라인 특집 페이지 운영, 시장 방문객 대상 기념품 쿠폰 제공 및 시장방문 인증사진 업로드 이벤트, 주한 외국인 사회관계망서비스(SNS) 모니터링단 운영, OTA(온라인여행사) 연계 개별여행객(FIT) 대상 일일투어 상품개발, 전통시장 즐기기 체험 이벤트 등 다채로운 기획으로 진행된다.

 

특히 5월 9일 수원 남문시장에서는 외국인관광객 및 SNS모니터링단 등 약 150여 명이 참석하는 전통시장 체험 행사를 개최해 한국 전통시장만의 독특한 매력을 홍보할 예정이다.

 

공사는 이번 프로모션을 통해 약 4천 명의 외국인관광객이 전통시장을 방문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아울러 향후 해외 관광박람회 참가, 해외 파워블로거 등 인플루언서를 활용한 SNS 홍보, 해외 TV 특집프로그램 제작, 해외지사 활용 전통시장 상품 개발, 외국어 간행물 제작 등 전통시장 외래객 유치 사업을 연중 추진해 전통시장을 방한 관광의 주요 콘텐츠로 육성해 나갈 계획이다.

 

이병찬 테마상품팀장은 “전통시장은 한국인의 생활상을 그대로 볼 수 있고 특색 있는 먹거리와 볼거리를 즐길 수 있는 가장 한국적인 관광소재로 부각되고 있다”며, “한국관광 콘텐츠의 다양화와 지방관광 활성화에 크게 기여할 전통시장의 해외 홍보 및 외래관광객 방문 확대에 더욱 노력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sjkimcap@seoulwire.com


Sponsored AD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