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 황금라인 '공항철도' 역세권 따라 분양 달린다 - 서울와이어
신 황금라인 '공항철도' 역세권 따라 분양 달린다
신 황금라인 '공항철도' 역세권 따라 분양 달린다
  • 최형호 기자
  • 승인 2019.05.30 09: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운서~DMC~공덕'…분양시장 핫플레이스 '공항철도' 라인에 다 몰려

[서울와이어 최형호 기자] 서울 도심과 인천공항을 연결하는 '공항철도' 역세권 주변으로 새 아파트가 쏟아진다. 역세권과 비역세권의 차이에 따라 집값이 차이를 보이고 있어 수요자들의 관심이 집중될 것으로 보인다.


30일 건설업계에 따르면 연말까지 공항철도 인근에 공급되는 아파트는 4곳, 총 7124가구로, 구간 별로는 ▲운서역 인근 1개 단지 450가구 ▲검암역 인근 1개 단지 4,805가구 ▲디지털미디어시티역 인근 1 개 단지 450가구 ▲공덕역 인근 1개 단지 1419 등이다.

◆ 마포권역 접근성 좋은 공항철도 역세권

공항철도는 서울역에서 인천공항역을 연결하는 간선 교통망으로 총 14개의 역으로 구성돼 있다. 이중 8개 역이 1호선, 5호선, 6호선, 9호선 등 수도권 주요 전철들과 연결돼 서울 주요 도심으로의 이동도 편리하다.

 

인천공항 개발과 영종도 개발, 마곡지구 개발 등 풍부한 개발호재로 해마다 이용객도 늘고 있다. 공항철도에 따르면 지난 3일 직통열차와 일반열차 포함한 전체 이용객이 31만 3224명으로 최대 수송실적을 경신했다. 이는 지난해 10월 12일 하루 이용객 30만명을 돌파한 지 7개월여 만에 새로운 기록을 만들어 낸 것이다.

 

공항철도를 따라 서울 주요 도심으로 편리하게 이동할 수 있어 역세권과 비역세권의 차이에 따라 집값도 큰 차이를 보이고 있다. 실제 공항철도 역세권·비역세권 아파트 값을 조사한 결과를 보면 검암역에서 가까운 '검암 S아파트'의 경우 4월 현재 전용 84㎡은 3억 5000만원에 실거래됐다. 반면 비역세권인 ‘P아파트’ 전용 85㎡은 2억 6000만원에 거래됐다.

 

공항철도 마곡나루역 역세권 아파트인 '마곡엠벨리 6단지' 전용 84㎡은 1월 10억 4800만원에 거래됐다. 반면 마곡나루역과 조금 떨어진 '마곡엠벨리 8단지' 전용 84㎡은 9억원에 거래됐다.

권강수 한국창업부동산정보원 이사는 "마포권역 접근성이 우수하면서도 상대적으로 집값이 저렴한 공항철도 라인인 영종, 청라 등으로 이전하는 젊은 수요층이 많다"며 "공항철도 라인은 마곡, 공덕, DMC(상암), 서울역 등 서울 주요 업무지구의 접근성이 우수해 역세권에 프리미엄이 높게 형성돼 있기 때문에 실거주 및 투자가치도 높다"고 말했다.

 

◆ 공항철도 운서역, 디지털미디어시티역, 검단역 등에서 분양 줄이어

운서역 인근에서는 반도건설이 내달 '운서역 반도유보라'와 단지 내 상가 '운서역 유토피아'를 동시 분양할 예정이다. 운서역세권에서 16년만에 선보이는 새 아파트로 지하 3층~지상 26층 6개동, 전용83~84㎡, 총 450가구 규모로 조성된다. 공항철도 운서역이 도보역세권 단지다.

 

디지털미디어시티역 인근에서는 금호건설이 내달 서울 서대문구 가재울 9구역을 재개발하는 'DMC 금호 리첸시아'를 분양한다. 지하 4층, 지상 최고 29층, 5개 동, 전용면적 16~84㎡, 총 450가구로 조성되며, 이 중 265가구를 일반 분양한다. 경의중앙선 가좌역이 도보 5분거리에 있으며 지하철 6호선•공항철도 디지털미디어시티역도 가깝다.

 

공덕역 인근에서는 SK건설과 HDC현대산업개발이 내달 서울 마포구 아현동 아현2구역을 재건축한 '아현2구역 SK뷰 아이파크(가칭)'를 분양할 예정이다. 전용면적 32~84㎡, 총 1419가구로 이 중 일반분양은 50가구다.

 

검암역 인근에서는 대우건설이 인천시 서구 백석동 170-3번지 일원에 대단지 아파트 '검암역 로열파크씨티 푸르지오'를 10월 분양할 예정이다. 단지는 지하 2층~지상 40층 25개동 전용면적 59~237㎡ 4805가구 대단지로 구성된다.


Sponsored AD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