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서, 타협 불가의 노출 수위는?.. 예고편 속 강렬한 존재감 - 서울와이어
전종서, 타협 불가의 노출 수위는?.. 예고편 속 강렬한 존재감
전종서, 타협 불가의 노출 수위는?.. 예고편 속 강렬한 존재감
  • 장지영 기자
  • 승인 2018.05.15 15: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CGV아트하우스
사진=CGV아트하우스

[서울와이어=장지영 기자] 신인배우 전종서가 영화 '버닝' 메인 예고편에서 보여준 강렬한 존재감이 관심을 끈다.

이창동 감독 신작 '버닝'의 여주인공 '해미'역 오디션에서는 '타협 불가의 노출'을 공지한 바 있다. 이 역할은 신예 전종서가 꿰찼다. 앞서 박찬욱 감독의 영화 '아가씨'의 노출 공지가 떠올려지는 이유다. 당시 박 감독은 '노출 타협 불가'를 공지했지만 신예 김태리가 극적 캐스팅 됐다.

당시 김태리는 수위 높은 노출신에도 감수할 만큼 매력적인 배역을 훌륭하게 소화해냈고, 단숨에 충무로 스타 여배우로 발돋움했다. 이에 전종서 역시 이 전철을 밟게 될 지 기대감이 모아지고 있따.

최근 공개된 영화 '버닝' 메인 예고편 속 전종서는 핑크색 속옷 끈을 그대로 드러낸 채 가벼운 옷차림을 보여주고 있다. 창백한 피부에 깡마른 몸매, 사과머리로 오묘한 매력을 풍겨내면서 극의 궁금증을 증폭시키고 있다.

press@seoulwir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