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시윤 진세연, 핑크빛 오해는 눈맞춤서 시작? '꿀이 뚝뚝' - 서울와이어
윤시윤 진세연, 핑크빛 오해는 눈맞춤서 시작? '꿀이 뚝뚝'
윤시윤 진세연, 핑크빛 오해는 눈맞춤서 시작? '꿀이 뚝뚝'
  • 장지영 기자
  • 승인 2018.05.16 14: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세연, 윤시윤 (사진=TV조선)
진세연, 윤시윤 (사진=TV조선)

[서울와이어=장지영 기자] 배우 윤시윤, 진세연이 열애설을 부인한 가운데 두 사람이 드라마 '대군-사랑을 그리다'에서 보여준 꿀 케미가 다시 한 번 조명된다.

TV조선 주말드라마 '대군-사랑을 그리다'는 지난 달 26일 윤시윤과 진세연의 비하인드 컷을 공개했다. 사진 속에는 두 사람이 촬영 대기 중에 대본 호흡을 맞춰보거나 서로를 바라보며 눈빛교환을 나누는 등의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앞서 윤시윤 공식 SNS에 올라온 사진에서도 두 사람의 케미가 드러났다. 윤시윤이 주변을 찍은 카메라를 진세연이 흥미롭게 들여다보는 모습이 담겼다. 이 때문일까. 16일 두 사람의 열애설이 보도됐다. 하지만 양측은 '사실무근'이라고 부인했고, 핑크빛 '설'은 재빠르게 진화됐다.

press@seoulwir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