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세먼지 등 오염 물질로 악화되는 두피건강, 탈모샴푸추천 제품으로 예방해야 - 서울와이어
미세먼지 등 오염 물질로 악화되는 두피건강, 탈모샴푸추천 제품으로 예방해야
미세먼지 등 오염 물질로 악화되는 두피건강, 탈모샴푸추천 제품으로 예방해야
  • 이명철 기자
  • 승인 2018.05.16 1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루트 하우스
루트 하우스

 

[서울와이어 이명철 기자] 미세먼지 농도가 짙은 요즘, 마스크 착용 등의 대비와 함께 청결이 매우 중요해졌다. 특히나 모발에 쌓인 먼지를 깨끗이 씻어내지 않을 경우 두피 건강을 악화시켜 탈모 현상과 지루성 피부염을 일으킬 수 있어 모발 청결이 중요시되고 있다.

 

이에 모발 청결에 효과적인 천연탈모샴푸에 대한 관심이 증가하고 있는데, 출산 후 탈모를 겪을 수 있는 임산부를 위한 임산부샴푸, 지성 두피에 적합한 지성샴푸 등 필요에 따라 남성 여성탈모샴푸를 적절히 선택할 수 있다.

 

샴푸를 고를 때에는 샴푸에 계면활성제가 함유되어 있는지 잘 살펴봐야 하는데, 데실글루코사이드, 코코일글리시네이트, 숙시네이트 등 EWG 기준 그린 등급의 천연 계면활성제를 사용한 제품을 고르는 것이 좋은 것으로 알려져 있다. 또한, 샴푸에 향을 더해주는 향료는 자극도가 높은 화학물질로 사람에 따라 심한 알러지를 일으킬 수 있기에 카퍼트리펩타이드, 덱스판테놀, 니코틴산아미드, 비오틴 등 두피에 영양을 공급하고 진정시켜주는 천연 유래 성분이 함유되어 있는 제품을 고르는 것이 좋다.

 

두피연구소 루트 하우스 이진용 연구소장은 “탈모 기능성 샴푸는 의약외품 샴푸로 고르되 의약외품은 전 성분 표시에 대한 의무가 없기 때문에 제대로 표시되어 있지 않거나 모호한 표현으로 표시될 수 있다. 따라서 성분이 정확하게 적힌 샴푸를 선택하는 것을 권장한다”며 “어성초, 녹차잎, 자소옆 등의 기능성 성분들이 성분표 상단부에 위치할수록 좋다”고 조언했다.

 

이어 “천연 탈모샴푸의 방부제 성분으로는 소듐벤조에이트, 포타슘솔베이트를 권장하며, 방부제가 전혀 함유되어 있지 않은 제품이 좋을 수 있으나, 제조일로부터 기한이 조금 지나거나 개봉 후 빨리 사용하지 못한다면 부패의 위험이 크기 때문에 되려 졸리논 같은 자극성 방부 성분을 사용한 제품보다 더 안 좋을 수도 있으므로 주의해야 한다”며 “미세먼지가 많은 날에는 천연성분으로 만든 탈모샴푸추천 제품이나 증상에 따라 비듬샴푸추천 제품을 사용하여 예방하는 것이 탈모 예방에 도움이 될 수 있다”고 덧붙였다.

 

pen4136@seoulwir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