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후지필름, 인스탁스 미니 ‘LiPlay’ 출시 - 서울와이어
한국후지필름, 인스탁스 미니 ‘LiPlay’ 출시
한국후지필름, 인스탁스 미니 ‘LiPlay’ 출시
  • 송은정 기자
  • 승인 2019.06.12 17: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스탁스 미니 라인 최초 하이브리드형 카메라 ‘LiPlay’ 리플레이 / 사진=한국후지필름 제공
인스탁스 미니 라인 최초 하이브리드형 카메라 ‘LiPlay’ 리플레이 / 사진=한국후지필름 제공

 

 

[서울와이어 송은정 기자] 한국후지필름은 12일부터 인스탁스 미니 라인 최초의 하이브리드형 카메라 ‘LiPlay(리플레이)’ 예약판매를 실시한다.

 

또한 정품 등록을 마친 구매고객 선착순 1000명 한정으로 정품 케이스와 스트랩을 증정하는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공식 판매는 교보문고 전 지점에서 오는 15일부터 진행된다.

 

이후에는 오픈 마켓, 종합몰, 후지필름 직영점 등에서 판매되며 가격은 20만 9000원이다.

 

리플레이는 Live Life & Play를 슬로건이다.

 

255g의 초경량에 작은 핸드백에도 들어가는 초소형 사이즈를 갖췄다.

 

인스탁스 라인 중 가장 작은 미니 제품임에도 디지털 카메라 기술을 접목, 디스플레이를 통해 촬영한 사진 중 원하는 사진만을 선택하고 출력할 수 있다.

 

특히 촬영 순간의 음성을 녹음하는 ‘Sound’기능을 추가해 사용자들에게 특별한 경험을 선사한다.

 

녹음된 소리를 QR 코드로 변환해 사진과 함께 인쇄하며 스마트폰을 QR 코드에 갖다 대면 녹음한 소리를 확인할 수 있다.

 

더불어 30가지의 프레임과 6가지 필터가 재미를 더한다.

 

블루투스와 스마트폰 전용 앱을 사용하면 리플레이의 더 편리한 기능들을 이용할 수 있다.

 

블루투스를 연결하면 스마트폰 내 이미지도 간편하게 인쇄할 수 있다.

 

스마트폰을 리모컨처럼 활용하는 원격 촬영 기능도 사용 가능하다. 

 

리플레이는 2시간 완충 후 약 100장의 사진을 인쇄할 수 있다. 한 장의 이미지를 전송하고 인쇄하는 데까지 단 12초면 충분하다.

 

한국후지필름 관계자는 “신제품 리플레이는 소비자들의 다양한 니즈를 하나의 제품으로 충족시킨 미니 하이브리드 제품으로 이제 여행 시 DSLR과 즉석카메라를 둘 다 들고 갈 필요 없이 리플레이 하나만 챙기면 된다”며 “특히 이번에 새로 도입된 Sound 기능으로 사진과 소리를 함께 간직하는 특별한 즐거움을 느껴보길 바란다”고 전했다.

yuniya@seoulwire.com


Sponsored AD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