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화학-중국 지리자동차, 전기차 배터리 합작법인 설립 - 서울와이어
LG화학-중국 지리자동차, 전기차 배터리 합작법인 설립
LG화학-중국 지리자동차, 전기차 배터리 합작법인 설립
  • 송은정 기자
  • 승인 2019.06.13 09: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G화학 제공.
LG화학 제공.

 

 

[서울와이어 송은정 기자] LG화학이 중국 지리(Geely·吉利)자동차와 전기차 배터리 합작법인을 설립한다고 13일 밝혔다.

   

LG화학은 지난 12일(현지시간) 중국 저장(浙江)성 닝보(寧波)시에 있는 지리자동차 연구원에서 합작법인 계약을 맺었다.

 

합작법인은 양사가 50대 50 지분으로 각 1034억원을 출자한다.

   

공장 부지와 법인 명칭은 추후 확정하며 올해 말 착공해 2021년 말까지 전기차 배터리 10GWh를 생산할 수 있는 설비를 완공할 예정이다.

   

합작법인에서 생산하는 배터리는 2022년부터 지리자동차와 자회사의 중국 출시 전기차에 공급된다.

   

지리자동차는 2020년부터 판매량의 90%를 전기차로 전환할 계획이다.

     

LG화학은 앞으로도 세계 유수 완성차업체들과 합작법인 설립을 적극적으로 추진할 방침이다.   

yuniya@seoulwire.com


Sponsored AD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