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미글로벌 이노페이스, '이노네트워크데이' 27일 개최 - 서울와이어
한미글로벌 이노페이스, '이노네트워크데이' 27일 개최
한미글로벌 이노페이스, '이노네트워크데이' 27일 개최
  • 최형호 기자
  • 승인 2019.06.17 09: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한미글로벌.
사진=한미글로벌.

 

[서울와이어 최형호 기자]  한미글로벌계열사 공유오피스인 '이노스페이스'는 27일 오후 3시부터, 스타트업 CEO 교류의 장(場)인 '이노네트워크데이'를 개최한다.

 


입주 기업이 아니라도 스타트업 CEO라면 누구든지 참여 가능한 이번 행사는 스타트업 CEO 간 교류의장을 마련, 스타트업에서 가장 중시되는 네트워크 강화를 통해 스타트업 기업의 발전을 도모하는 기회가될 것으로 보인다.

 


이노스페이스는지난 5월 초 입주 스타트업과 투자자 만남을 통해 투자 유치를 주선하는 '이노웨이브' 데모데이를 개최해 입주 기업으로부터 호응을 얻은 바있 다. 특히 당시 이 자리에 참가했던 장외거래 주식 코인거래 업체인 xtock과크립토 펀드인 체이니어는 현재 투자 및 업무협약 협의를 진행 중이다.

 


경영멘토로부터 직접 경영 노하우를 듣고 배우는 '토크콘서트' 역시입주 스타트업 사이에 호응도가 높다.

 


지난 4월 이승한 N&P 회장을 시작으로, 저명인사를 초청해 진행 중인 토크콘서트는 스타트업 경영자에게 매월 경영 노하우를 전수하는 콘텐츠다.

 


5월에는 김종훈 한미글로벌 회장이 멘토로참석해 기업 경영 노하우를 전수했으며, 오는 20일 윤종록 전 미래장초과학부 차관이 멘토로 참석, 스타트업에 IT 경영 노하우를 전할 예정이다.

 


'패스트파이브'는 예비 창업자들에 2개월 간 창업 교육, 투자 등을 제공하는 Fast Labs Company Building Program을 진행할 예정이다. 프로그램 진행 기간 동안 지정된 패스트파이브 점을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다.

 


신세계 '스케일업스페이스'나 롯데 '워크플렉스'와 같이 유통 대기업이 오픈한 공유오피스의 경우 입주 스타트업과그룹 계열사 간의 협업 기회를 제공한다.

 


김종훈한미글로벌 회장은 "탄탄한 정보와 인프라는 스타트업 성공을 결정하는 중요 요소“라며 ”주요 인프라 연결 및 정보 제공을 통해 스타트업의 성장을 돕는 것은 경제공유에서 출발한 공유오피스가 가져야할 기본 이념이며, 사무공간의 제공은 기본이며 더욱 다양한 콘텐츠로 스타트업을 지원하는 공유오피스 이노스페이스의 진화를 지켜봐 달라"고 전했다.


Sponsored AD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