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장마기간,이달 하순~7월말 강수량 480㎜ 건설현장 700곳 불시감독 - 서울와이어
2019년 장마기간,이달 하순~7월말 강수량 480㎜ 건설현장 700곳 불시감독
2019년 장마기간,이달 하순~7월말 강수량 480㎜ 건설현장 700곳 불시감독
  • 김하성 기자
  • 승인 2019.06.18 07: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일날씨] 중부 오후 돌풍에 천둥 동반 5∼30㎜ 비 미세먼지'보통/사진=연합뉴스DB
2019 장마기간,이달 하순~7월말ㆍ강수량 480㎜ 건설현장 700곳 불시감독/사진=연합뉴스DB

 

[서울와이어 김하성 기자] 18일 새벽부터 서울경기 지역에 천둥 번개를 동반한 기습적인 비가 내리면서 장마 기간에 대해 네티즌들이 높은 관심을 보이고 있다.

 

올 여름 장마는 이달 하순경 제주도에서 시작돼 7월말 중부 지방에서 장마가 끝날 것으로 예상된다.

 
기상청은  6월,7월 강수량은 480㎜를 기록할 것으로 내다봤다.


올 태풍은 평년 수준인 1∼3개가 우리나라에 영향을 미칠 것으로 전망됐다.

 

기상청은 올여름 기온은 평년(1981∼2010년 평균)과 비슷하거나 높겠지만, 사상 최악의 폭염이 닥친 작년 수준까지는 아닐 것으로 내다봤다.

 

김동준 기상청 기후예측과장은 "작년처럼 강하고 지속적인 폭염이 발생할 가능성은 적다"고 말했다.

 

기상청에 따르면 월별로 6월에는 이동성 고기압의 영향을 주로 받아 기온이 평년과 비슷하거나 높겠다.

 

올 여름 장마는 6월 하순경 제주도에서 시작돼 7월말 중부 지방에서 장마가 끝날 것으로 전망된다.

 


국지성 호우도 자주 내릴 것으로 예상된다.

 


기상청은 이달 하순 남서쪽에서 다가오는 저기압의 영향을 받아 남부지방을 중심으로 많은 비가 내릴 때가 있을 것으로  예상했다.

 

6월 평균기온은 평년(20.9∼21.5도)과 비슷하거나 높고, 강수량은 평년(132.9∼185.9㎜)과 비슷하거나 적을 것으로 내다봤다.

 

7월 전반에는 저기압의 영향을 주로 받아 많은 비가 내릴 전망이다.

 

7월 평균기온은 평년(24.0∼25.0도)과 비슷하거나 높고, 강수량은 평년(240.4∼295.9㎜)과 비슷할 것으로 전망된다.

 

8월에는 북태평양 고기압의 영향으로 무덥고 습한 날씨가 되겠지만, 북쪽 찬 공기의 영향을 일시적으로 받을 때가 있어 기온 변동성이 클 것으로 예상했다.

 

대기 불안정으로 강한 소나기가 자주 내릴 것으로 보인다.

 

8월 평균기온은 평년(24.6∼25.6도)과 비슷하거나 높고, 강수량은 평년(220.1∼322.5㎜)과 비슷할 것으로 전망된다.

 


한편  기상청은 속보를 통해  현재, 전국이 대체로 흐린 가운데 서울.경기도와 강원도, 충북, 경북북부에는 천둥.번개를 동반한 비가 내리고 있다고 발표했다.

 

특히 서울과 인천 수원 용인등에는 시간당 20mm 이상의 강한 비가 내리는 곳이 있다.

 


오늘의 날씨 예보에 따르면  에19일 오전 6시까지 예상 강수량은 경기 북부와 강원 북부, 서해5도에서 10∼40㎜, 서울과 경기 남부, 강원 남부, 충북 북부, 경북 내륙, 울릉도, 독도는 5∼20㎜다.


 대기 상층에 영하 12도의 한기를 동반한 기압골의 영향을 받는 가운데, 대기 하층에서 폭넓게 서풍이 유입되면서 폭이 매우 좁고 긴 형태의 대류운이 황해도-경기북부서해안-서울을 따라 강하게 발달하면서 느리게 남동진하고 있다.

 


 기상청은 이에 따라 이 대류운 띠가 걸리는 서울과 일부 경기도를 중심으로 오전(12시)까지 국지적으로 천둥.번개를 동반한 시간당 20mm 이상의 매우 강한 비와 함께 많은 비가 내리는 곳이 있겠으니 비 피해가 없도록 시설물 관리와 안전사고에 각별히 유의해 줄것을 당부했다.

 


수도권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오전 6시 현재 지역별 강수량은 구리 5㎜, 고양 능곡 4.5㎜, 파주 탄현 2.5㎜, 남양주 1.5㎜ 등을 기록했다.

  

이날 일부 지역에서는 강한 대기 불안정이 남북으로 형성되면서 시간당 10∼20㎜의 강한 비가 내리겠다.

  

비가 내리는 지역에서는 가시거리가 1㎞ 미만인 곳도 있겠다.

  

아침 최저 기온은 서울 18도등 14∼20도, 낮 최고 기온은 24∼31도로 예보됐다.

 


기상청 일기예보에 따르면 지역별 낮 최고기온은 서울 27도, 인천 24도, vkwnm 28eh,수원 28도, 용인 27도, 춘천 27도, 강릉 26도, 청주 29도, 대전 28도,천안 27도,전주 28도, 광주 28도, 대구 31도, 부산 26도, 울산 29도, 창원 27도, 제주 24도 등이다.


  

미세먼지는 대부분 '보통' 수준이겠으나 남부지역은 대기 정체로 농도가 다소 높을 것으로 예상됐다.

 

한편 고용노동부는 오는 7월 12일까지 전국 건설현장 700여곳을 대상으로 장마철 대형사고 예방을 위한 불시감독을 벌인다.

  
  

이번 감독 기간 노동부는 지반, 토사, 임시 시설물의 붕괴와 폭염에 따른 열사병, 하수관 질식사고 등을 예방하기 위한 조치를 제대로 했는지를 집중적으로 점검할 계획이다.

  

특히, 안전 관리가 취약한 중소 건설현장을 대상으로 서류 점검보다는 안전 시설물 설치 여부 등 현장 점검 위주로 감독을 진행할 방침이다.

  
충남도도 장마철을 앞두고 17일부터 다음 달 7일까지 도내 대형 공사장과 교량, 터널 등 재난 취약시설 221곳을 안전점검한다고 밝혔다.

  

안전시설 관리 상태와 절개지 비탈면 붕괴 가능성, 기둥·보 등 주요 구조부 손상·균열 여부, 지반 침하에 따른 구조물 위험 여부 등을 진단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