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문도 어디? 강화도에서 배타고 2시간 거리…꽃게탕+백합회 ‘환상’ - 서울와이어
주문도 어디? 강화도에서 배타고 2시간 거리…꽃게탕+백합회 ‘환상’
주문도 어디? 강화도에서 배타고 2시간 거리…꽃게탕+백합회 ‘환상’
  • 최지성 기자
  • 승인 2019.06.18 23: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와이어 최지성 기자] 주문도 먹부림이 그려졌다.

 

18일 방송된 TV CHOSUN 예능프로그램 ‘아내의 맛’에는 제이쓴과 홍현희가 주문도로 향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한국인의 밥상’을 보다 먹투어에 나서게 된 제이쓴과 홍현희. 두 사람이 선택한 곳은 바로 주문도였다. 주문도는 강화도에서 배를 타고 2시간을 가야 하는 곳에 위치해 있었다. 민통선 안에 숨겨져 있는 곳이기 때문에 모르는 사람도 많다고.

두 사람이 주문도에서 선택한 메뉴는 진한 국물의 꽃게탕이였다. 이곳은 매일 메뉴를 달리하기 때문에 신선한 해산물을 맛볼 수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홍현희는 주문도 식당의 백합회에감탄했다.

도심에서는 맛볼 수 없어 생소한 데다, 간과 식감도 좋아 입맛에 딱 맞았던 것. 주문도에서 맛본 서해바다의 맛에 홍현희는 폭풍먹방을 선보였다.


Sponsored AD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