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스웰리아 관절염 개선효과 4g 이상 섭취시 부작용 주의? - 서울와이어
보스웰리아 관절염 개선효과 4g 이상 섭취시 부작용 주의?
보스웰리아 관절염 개선효과 4g 이상 섭취시 부작용 주의?
  • 김하성 기자
  • 승인 2019.06.25 07: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근 SBS ‘좋은아침’에서 퇴행성관절염에 퇴치 음식으로 보스웰리아가 소개되자 포털에선 네티즌들의 관심이 높다./SBS화면 캡처
보스웰리아 관절염 개선효과 4g 이상 섭취시 부작용 주의?/SBS화면 캡처

 

[서울와이어 김하성 기자] 최근 SBS ‘좋은아침’에서 퇴행성관절염에 퇴치 음식으로 보스웰리아가 소개되자 포털에선 연일 네티즌들의 관심이 높다.

 

 

보스웰리아는 1년에 350g밖에 얻을 수 없어 귀한 약재로 강인한 생명력의 상징인 쎄레타 나무의 수액이다.

 

보스웰리아에는 아연, 마그네슘, 인플라신 등의 성분이 함유되어 붓기를 감소시키고 류마티스 관절염 등 면역 질환에 대한 저항력을 높여 만성질환 예방에 효과가 있다고 알려져 있다..

 

특히 보스웰리아에만  포홤돼 있는 포보스웰릭산이라는 성분이 관절염에 효과가 있다고한다.

 

방송에서도 실제 관절이 불편한 45세~72세 이상 남녀에게 인체적용시험결과, 관절, 통증, 붓기, 활동장애 항목이 8주만에 개선되었을 뿐만 아니라 섭취 중단 1개월 후에도 개선된 상태가 유지되었다고 한다.

 

보스웰리아는 인도 고산 지대나 중동, 아프리카에서 자라는 나무껍질의 수액을 굳힌 것으로, 동의보감에는 유향으로 소개돼 아픈 것을 멎게 하고 새 살을 돋게 하는 효능이 있다고 기록돼 있다.

 


보스웰리아는 주로 캡슐 제품도 있지만 차나 가루로 먹을 수 있다.

 


그러나 부작용도 주의해야 한다.

 

하루에 아침 저녁으로 두 번씩 섭취한다고 생각하면, 각 2g씩을 먹는 것이 좋지만 하루 4g 이상 과도하게 섭취할 경우, 장기 복용때 위장 장애와 메스꺼움, 구토, 설사, 피부 발진, 간 손상 등 증상을 유발할 수 있어 복용전에 전문의와 상담한후 복용해야 할 것으로 지적된다.

 

아울러 보스웰리아의 태아에 대한 안전성이 검증되지 않아 임신부 또는 최근에 출산해서 모유수유 중인 여성은 섭취시 각별한 주의가 요망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