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영그룹, 광양목성지구에 6500가구 규모 아파트 '첫 삽 뜬다’ - 서울와이어
부영그룹, 광양목성지구에 6500가구 규모 아파트 '첫 삽 뜬다’
부영그룹, 광양목성지구에 6500가구 규모 아파트 '첫 삽 뜬다’
  • 천선우 기자
  • 승인 2019.07.04 11: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영그룹이 6500여 세대 규모 아파트 단지를 건립하게 될 광양목성지구 조감도/사진=부영건설 제공
부영그룹이 6500여 세대 규모 아파트 단지를 건설하게 될 광양목성지구 조감도/사진=부영건설 제공

 

[서울와이어 천선우 기자]  부영그룹이 전남 광양목성지구에 6500여 가구의 아파트 단지를 짓는다. 이에 광양읍에 인구유입과 지역경제 활성화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부영그룹은 4일 전남 광양목성지구 도시개발사업 현장에서 광양목성지구 도시개발사업 및 부영아파트 신축공사 기공식을 열었다.

 

이날 행사에는 이중근 부영그룹 회장을 대신해 신명호 회장직무대행을 비롯해 정현복 광양시장, 김갑섭 광양경제자유구청장 및 시민, 관계자 등 250여 명이 참석했다.

 

신 직무대행은 인사말을 통해 “목성지구에 6500여 가구의 부영아파트 건립은 광양읍에 인구를 끌어들이는 효과는 물론 광양시의 경쟁력을 높이고 지역경제 활성화에 크게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부영그룹은 광양읍 목성리 광양목성지구(668,302㎡)에 택지조성공사를 시행하고, 6500여 가구 규모의 아파트 단지(임대아파트 3개 블럭 2200여 가구, 분양아파트 5개 블럭 4300여 가구)를 건립할 예정이다.


Sponsored AD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