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랑스, 내년부터 항공 환경세 부과… EU 역외 비즈니스 2만4000원 - 서울와이어
프랑스, 내년부터 항공 환경세 부과… EU 역외 비즈니스 2만4000원
프랑스, 내년부터 항공 환경세 부과… EU 역외 비즈니스 2만4000원
  • 이동화 기자
  • 승인 2019.07.10 05: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와이어 이동화 기자] 프랑스 정부가 오는 2020년부터 자국 공항을 이용하는 모든 항공편에 최대 18유로(약 2만4000원)의 환경세를 부과한다.


9일(현지시간) AFP통신 등 외신에 따르면 엘리자베스 본 프랑스 교통부장관은 “프랑스 공항에서 출발하는 모든 항공편의 항공권에 환경세를 부과한다”며 세수는 철도 등 환경 부담이 적은 교통망 구축 프로젝트에 사용한다고 밝혔다. 예상 세수는 연간 1억8200만유로(약 2412억원) 수준이다.


프랑스발 항공권에 환경세가 부과되면 프랑스와 유럽연합(EU) 역내 항공편 일반석(이코노미 클래스)에는 1.5유로(약 2000원)가 추가로 부과된다. EU 역내를 벗어난 항공편의 비즈니스 클래스에는 최대 금액인 18유로가 부과된다.


본 장관은 환경세는 프랑스에서 출발하는 항공편에만 부과되며 프랑스에 도착하는 항공편은 제외된다고 설명했다.


주요 외신은 프랑스가 부과하는 세금이 소액이어서 큰 문제가 되지 않겠지만 반대로 세수 효과도 크지 않을 것이라고 지적했다. 

 

 


Sponsored AD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