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 수출 규제, 반도체 주가 상승 견인… 최대 수혜주는 美 마이크론 - 서울와이어
日 수출 규제, 반도체 주가 상승 견인… 최대 수혜주는 美 마이크론
日 수출 규제, 반도체 주가 상승 견인… 최대 수혜주는 美 마이크론
  • 염보라 기자
  • 승인 2019.07.12 17: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반도체 공장 / 사진=서울와이어 DB
반도체 공장 / 사진=서울와이어 DB

 

[서울와이어 염보라 기자] 일본의 반도체 소재 제재가 오히려 삼성전자·SK하이닉스를 포함한 반도체 업체의 주가를 끌어 올렸다.


특히 미국 마이크론이 최대 수혜자가 된 것으로 나타났다.


12일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마이크론 주가는 11일(현지시간) 현재 43.48달러로 지난달 25일 대비 33.05% 상승했다.


같은 기간 삼성전자[005930]는 1.32% 오르고 SK하이닉스[000660]는 13.19% 상승했다.
 

일본 반도체 소재 제재와 도시바 정전이 맞물린 결과다. 두 요인으로 공급 차질이 디램(DRAM)과 낸드(NAND) 현물가를 자극하면서 주가도 큰 폭으로 상승했다는 게 금융투자업계의 분석이다.


최도연 신한금융투자 연구원은 "주가 상승(현물가 상승)은 생산 차질이 있을 것에 대한 빈응으로 판단한다"며 "마이크론이 더 크게 성장한 이유는 일부 장기화 가능성도 고려한 것으로 판단한다"고 말했다.


나아가 마이크론이 웨이퍼 투입량 10% 감출 등 감산 계획을 밝힌 것도 주가 상승을 견인했다는 평가가 나온다.


한편 최 연구원은 반도체 주가의 상승세가 지속될 것으로 예상했다. 그는 "대형주 선호 의견을 유지하나, 단기적으로는 중소형주(낸드 특화 장비주)의 탄력적인 주가 상승이 기대된다"고 말했다.


bora@seoulwire.com


Sponsored AD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