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지 "조정석 거미 내가 소개시켜줬다, 이후 일 안풀려" - 서울와이어
영지 "조정석 거미 내가 소개시켜줬다, 이후 일 안풀려"
영지 "조정석 거미 내가 소개시켜줬다, 이후 일 안풀려"
  • 장지영 기자
  • 승인 2019.07.20 19: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불후의 명곡
사진=불후의 명곡

 

[서울와이어=장지영 기자]가수 영지가 거미와 조정석 부부를 자신이 직접 소개시켜준 것이라고 밝혔다. 

 

영지는 지난 6일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불후의 명곡'에서 조정석과 거미를 이어준 오작교임을 밝혔다. 

 

 

영지는 "2008년도에 뮤지컬 '헤드윅'이라는 작품을 조정석 배우와 함께 했다"며 조정석과 친분을 쌓은 뒤 거미에 소개했다고 밝혔다. 

 

이에 김태우는 "이젠 오작교 역할 그만하고 본인의 다리를 잘 놨으면 좋겠다"고 농담을 건냈고 영지는 "그 이후로 제가 풀리는 일이 잘 없다"고 받아쳤다.

 

조정석 역시 인터뷰를 통해 영지에게 거미를 소개 받았다고 말한 바 있다. 
 

press@seoulwire.com


Sponsored AD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