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MW 모토라드, 전기 스쿠터 뉴 C 에볼루션 본격 출시 - 서울와이어
BMW 모토라드, 전기 스쿠터 뉴 C 에볼루션 본격 출시
BMW 모토라드, 전기 스쿠터 뉴 C 에볼루션 본격 출시
  • 육동윤 기자
  • 승인 2018.07.12 19: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기가스 제로의 프리미엄 전기 맥시스쿠터
수냉식 전기 모터와 고전압 배터리 조합으로 역동적인 주행 성능 발휘

[사진=BMW 그룹 코리아 제공]
[사진=BMW 그룹 코리아 제공]

 

[서울와이어 육동윤 기자] 배기가스가 전혀 나오지 않는 전기 맥시스쿠터가 독일 프리미엄 브랜드 앰블럼을 달고 나온다. BMW 그룹 코리아(대표 김효준)의 모터사이클 부문인 BMW 모토라드가 프리미엄 전기 맥시스쿠터 뉴 C 에볼루션을 국내 공식 출시한다고 12일 밝혔다.

 

지난 부산모터쇼에서 국내 최초로 공개됐던 BMW C 에볼루션(C Evolution)은 배기가스 제로의 이점에 역동적인 주행 성능을 더했다. BMW i3에 장착된 것과 동일한 94Ah 용량의 새로운 배터리가 장착되어 최대 123.8km까지 주행 가능한 것이 특징이다. 이를 통해 무공해 주행은 물론 도심 및 광역도시 지역에서 뛰어난 실용성을 제공한다.

 

C 에볼루션의 수냉식 전기 모터는 즉각적이고, 빠른 응답을 자랑하는 변속기와 함께 출발과 함께 지체 없는 가속력을 보여준다. 정격 출력은 19kW(26마력), 최고 출력은 35kW(48마력)이며, 최대 토크는 7.35kg·m의 강력한 힘을 발휘한단. 최고속도는 129km/h에서 전자적으로 제한되며, 정지상태에서 50km/h까지 도달하는 데 걸리는 시간은 2.8초에 불과하다.

 

C 에볼루션은 다이캐스트 알루미늄 배터리 케이스가 기존 내연기관 모터사이클의 스틸 프레임을 대신한다. 통합형 충전기를 활용해 전기차 충전기 또는 일반 가정용 전기 콘센트에서도 충전 가능하며, 충전 시간은 220V 10A 기준으로 완충까지 약 5시간 10분이 소요된다.

 

또한, 로드, 에코프로, 세일, 다이내믹 등 에너지 효율과 주행 성능을 조절할 수 있는 4개의 주행 모드를 지원하며, 제동과 가속 시 자동으로 에너지를 회생하는 지능형 에너지 회생 시스템을 제공한다. 라이더는 최대속도를 제한하여 주행 거리를 늘릴 수 있는 에코프로 모드부터 에너지 회생을 위한 별도의 제동 없이 다이내믹한 주행 성능을 제공하는 다이내믹 모드까지 자유롭게 선택할 수 있다.

 

여기에 강력한 디스크 브레이크가 장착된 안전 강화형 ABS가 기본으로 제공되며, 미끄러운 노면에서 뒷바퀴의 슬립 현상을 방지해 주는 토크제어 보조 장치(TCA)를 통해 안정성을 높였다.

 

한편, C 에볼루션은 시각적 측면에서도 여러 부분이 개선됐다. 아이오닉 메탈릭 실버와 하이라이트를 위한 일렉트릭 그린의 새롭고 매력적인 컬러 조화를 통해 탁월한 동적 성능에 최대치의 환경 친화성을 조화시킨 C 에볼루션의 특징을 보여준다. 아울러, 측면에 새로운 그래픽을 적용해 전기 맥시스쿠터의 세련미를 한층 강화했다.

 

ydy332@seoulwir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