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일샵 운영 과연 이대로 괜찮은가? - 서울와이어
네일샵 운영 과연 이대로 괜찮은가?
네일샵 운영 과연 이대로 괜찮은가?
  • 이명철 기자
  • 승인 2019.08.13 18:25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와이어 이명철 기자] 한창 뜨거운 여름 휴가철을 맞아 대목을 보고 있는 업종중 하나가 네일아트샵이다.

 

네일샵 업체마다 형형색색 알록달록 컬러와 블링블링한 아트를 상품화 하여 고객의 마음을 사로 잡기 바쁘다. 여기에 고객 맞춤 서비스를 타겟으로 단골손님 확보에도 힘을 쏟고 있다. 

 

네일샵에서의 모든 서비스는 전적으로 점주의 부담이다. 하지만 요즘 이런 부담 없이는 운영해 나아가기 힘든 것이 사실이다. 고객들 생각의 네일샵의 좋은 서비스란 친절하고 저렴함과 많은 서비스가 있어야 한다는 생각이 대다수다.

 

요즘 소비자 패턴은 매니아층이 아니라면  합리적인 가격이면 오케이다. 불과 몇 해 전만해도 드물게 보이던 네일샵이 상대적으로 네일샵 창업이 쉬워 우후죽순처럼 생기면서 점주들의 낮은 단가로 공략하다보니 결국은 손해가 커지는 악순한이 반복되는 일이 발생한다.

 

네일리스트는 단순 서비스업이 아닌 고급기술을 가진 기술직인데도 불구하고 낮은 단가에 휘둘리는 처지에 놓여지게 되었다. 그러므로 한 온라인 커뮤니티 에서는 네일리스트길을 후회하는 것이 속속 나타나고 있는 것을 확인 할 수 있다.
  


일반적인 네일아트샵에서 탈피해 귀금속을 접목시켜 주목받고 있는 네일아트앤 주얼리는 네일리스트 와 주얼리스트 의 기술과 지식을 겸비해 고객에게 다양한 서비스를 재공하고 합리적인 소비를 할 수 있는 토탈샵 이다.

 

네일샵에서 뷰티관리뿐 아니라 고객들의 금제품부터 시세까지 섬세하게 관리를 해준다.네일아트앤주얼리는 고객에게 합리적인 저렴한 금액으로 주얼리 제품을 제공함으로서 매장에서는 매출 상승까지 이루어진다.


 
요즘 세계적으로 불안정한 경제 구조에 항상 떠오르는 금의 가치를 모르는 사람은 없을 것이다. 국내에서는 금값이 날마다 사상 최고가 경신을 이루고 있다. 금은 전 세계적으로 평생 통화 가치를 가진 광물중 하나이다.

 

이와 같이 동종업종 에도 평생 경쟁할 수 있는 독보적인 아이템으로 네일산업을 지키며 발전을 이루고 있는 네일아트앤 주얼리에 관심이 주목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박경아 2019-08-19 21:37:02
네일아트앤 주얼리 성공사례 매장이 있나요?
주얼리샵 홍보? 좀 더 자세한 분석이 필요한 기사 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