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a형간염 식당...한 달새 A형 간염 확진자 110명 넘어 - 서울와이어
부산 a형간염 식당...한 달새 A형 간염 확진자 110명 넘어
부산 a형간염 식당...한 달새 A형 간염 확진자 110명 넘어
  • 이승혜 기자
  • 승인 2019.08.14 09: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산 a형간염 식당...한 달새 A형 간염 확진자 110명 넘어 /사진=연합뉴스
부산 a형간염 식당...한 달새 A형 간염 확진자 110명 넘어 /사진=연합뉴스

 

[서울와이어 이승혜 기자] 올해 A형 간염이 심상치 않다. 최근 부산에서 한 달새 A형 간염 확진자가 110명을 넘어섰다.

 

이 A형간염 확진자 사이에 공통점이 있으며 모두 같은 식당을 이용한 적이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A형 간염은 바이러스의 한 종류인 A형 간염 바이러스에 의해 발생하는 간염으로 주로 급성 간염의 형태로 나타난다.

 

A형 간염은 기존의 B형 간염이나 C형 간염과 같이 혈액을 통해 전염되는 것이 아니라 A형 간염 바이러스에 오염된 음식이나 물을 섭취함으로써 전염된다.

 

이에 김동근 부산시청 감염병대응팀장은 "바로 나가서 확인해보니까 이 식당과 연관이 돼 있고 어느 식당에 갔는지 기억을 못 하신 분들을 다시 한 번 상기시켜보니까 `내가 그 식당에 갔었다`고 기억을 해서 그렇게 인지하게 됐다"고 밝혔다.

 

또한, 문제의 식당은 SNS에서 맛집으로 알려지면서 손님들의 발길이 얼마 전까지도 끊이지 않았던 곳으로 알려졌다.

 

해당 식당을 다녀간 손님들 중에서 A형 간염 확진자가 나오기 시작한 건 지난달 중순부터였으며 식당 종사자 일부도 A형 간염에 걸린 것으로 알려다.

 

한편 A형간염의 경우, 감염을 예방하기 위한 백신이 있는데도 발병 빈도가 두드러지게 증가하고 있다.

 

재접종을 해야 하는 시기를 확인해 백신을 맞아야 하지만 그렇지 않은 경우가 적지 않아 예방이 제대로 되지 않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