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럼프 “한국에 무슨 일 생길지 지켜보자”… 지소미아 종료 결정 후 첫 반응 - 서울와이어
트럼프 “한국에 무슨 일 생길지 지켜보자”… 지소미아 종료 결정 후 첫 반응
트럼프 “한국에 무슨 일 생길지 지켜보자”… 지소미아 종료 결정 후 첫 반응
  • 이동화 기자
  • 승인 2019.08.24 23: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와이어 이동화 기자] 정부가 일본에 한일 군사정보보호협정(GSOMIA·지소미아) 종료를 통보한 후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무슨 일이 일어날지 지켜볼 것”이라고 말했다.


한일 갈등이 극으로 치닫으면서 한일 관계뿐만 아니라 지소미아 연장을 요구하던 미국과의 동맹 관계에도 균열이 갈 수 있다는 지적이 나오고 있다.


23일(현지시간) 미 영상전문매체 APTN 녹취록과 미 의회방송 C-SPAN 영상에 따르면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오후 프랑스에서 열리는 주요 7개국(G7) 정상회의 참석차 백악관을 떠나기 전 한국의 지소미아 종료 결정에 대한 의견을 묻는 기자의 질문에 “한국에 무슨 일이 일어날지 지켜보자”고 답했다.


전날 “한국의 결정에 실망했다”며 불편한 심기를 드러냈던 마이크 폼페이오 미 국무장관과는 달리 앞으로를 지켜보자는 신중한 입장을 드러낸 셈이다.


폼페이오 장관은 “우리는 (한일) 두 나라 각각이 관여와 대화를 계속하기를 촉구한다”면서 “한일 관계를 정확히 옳은 곳으로 되돌리기 시작하기를 바란다”고 한국 정부에 재고를 촉구한 바 있다. 


한편 CNBC는 한국이 일본과의 안보협정을 파기했다면서 세계 안보에 영향을 미칠 수 있다고 지적했다.


CNBC는 한국이 지소미아를 종료하는 것은 “한국 정부가 더 이상 인근 해역에서의 불규칙한 활동에 대한 즉각적인 통지를 받지 않겠다는 것을 의미한다”며 “북한 감시에 심각한 결과를 초래할 수 있다”고 분석했다.


이어 최근 들어 아시아의 두 강국간 무역 갈등이 정치적 의미를 지닌 분쟁으로 변질됐다면서 미국과 중국이 중재에 나섰다고 전했다.


 



Sponsored AD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