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소미 인스타그램

 

[서울와이어=장지영 기자]개그우먼 안소미가 핫이슈로 등극한 가운데 안소미의 남편의 직업에 이목이 쏠린다.

안소미는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계정에 남편과의 데이트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안소미는 남편과 함께 웃으며 카메라를 쳐다보고 있는 모습이다.

두 사람의 화기애애한 모습이 눈길을 끌었다.

이를 본 누리꾼들은 “안소미 여신인 듯”, “안소미 남편은 전생에 나라를 구했나봐”, “안소미 남편이랑 백년해로하시길” 등의 댓글을 남겼다.

올해 나이 30세인 안소미는 지난 2018년 일반인 회사원 남편과 1년 4개월 열애 끝에 결혼식을 맺은 후, 슬하에 딸 한 명을 두고 있다.
 
최근 한 예능프로그램에 출연한 안소미는 “집에서 남편을 괴롭힌다. 엉덩이 깨물고 뒤집어서 물고 껴안고 벗기고 그런다”고 말해 모두를 경악케 했다.

한편 안소미는 2009년 KBS 24기 공채 개그맨으로 데뷔했다.

press@seoulwire.com

저작권자 © 서울와이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Sponsored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