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토지주택공사, 수원매탄동에 '청년' 위한 보금자리 - 서울와이어
한국토지주택공사, 수원매탄동에 '청년' 위한 보금자리
한국토지주택공사, 수원매탄동에 '청년' 위한 보금자리
  • 김상준 기자
  • 승인 2019.08.30 12: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토지주택공사 (LH)는 주거복지사업인 공공리모델링 임대주택과 도시재생이 결합된 '수원 매탄 공공리모델링 주도형 도시재생사업'의 착공식을 했다고 30일 밝혔다. /사진=연합뉴스
한국토지주택공사 (LH)는 주거복지사업인 공공리모델링 임대주택과 도시재생이 결합된 '수원 매탄 공공리모델링 주도형 도시재생사업'의 착공식을 했다고 30일 밝혔다. /사진=연합뉴스

 

[서울와이어 김상준 기자]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주거복지사업인 공공리모델링 임대주택과 도시재생이 결합된 '수원 매탄 공공리모델링 주도형 도시재생사업'의 착공식을 했다고 30일 밝혔다.


'공공리모델링 임대사업'은 도심 내 노후 단독·다가구 주택 매입 후 소형 주택으로 재건축·리모델링한 뒤 청년 등에게 주변 시세의 30% 수준으로 저렴하게 공급한다.


수원 매탄동 1174번지 일대는 한국철도시설공단이 분당선 연장을 위해 일부 주택을 매입했으나 장기간 빈집으로 방치돼 도시미관을 해치고 안전사고의 위험에 노출되는 등의 문제가 있었다.


LH는 이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지난 2017년 이 지역 빈집 등을 매입해 소규모 도시재생 사업을 추진하고 있으며, 기존의 단편적·개별적인 노후주택 개량사업을 블록 단위의 복합개발로 전환했다.

커뮤니티시설과 청년창업 공간 등을 제공해 청년층의 유입을 높이고 도시의 활력을 제고하겠다는 구상이다.


커뮤니티 시설과 주민참여 프로그램 운영은 수원시가 맡는다.


이 회사측은 현재까지 총 13개 필지의 건축허가를 마친 상태이며, 앞으로 13개동, 156가구를 지어 청년 임대주택 등으로 사용할 예정이다. 올해 연말 준공, 내년 상반기 입주가 목표다.

 

kimsjun@seoulwire.com


Sponsored AD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