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 현대세계양궁선수대회' 폐막… 임동현·송윤수 금메달 - 서울와이어
'2017 현대세계양궁선수대회' 폐막… 임동현·송윤수 금메달
'2017 현대세계양궁선수대회' 폐막… 임동현·송윤수 금메달
  • 김정은
  • 승인 2017.10.23 11: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자동차, 타이틀 스폰서로 다방면 지원
 
[서울와이어] 지난 10월 15일부터 22일까지(현지시간) 멕시코 수도 멕시코시티에서 열린 '2017 현대세계양궁선수권대회'가 성황리에 폐막했다. 이번 대회는 현대자동차가 후원사로 참여해 원활한 경기 진행을 위해 적극적인 지원에 나섰다.

23일 현대자동차에 따르면 21일, 22일 양일간 진행된 결승 경기에서는 예선전에서 상위 점수를 기록한 전세계 선수들이 리커브, 컴파운드 각 남녀 개인전, 단체전, 혼성전 등에서 치열한 대결을 펼쳤다.

그 결과 대한민국은 '리커브' 남자 개인전에서 임동현 선수, '컴파운드' 여자 개인전에서 송윤수 선수가 금메달을 땄으며, '리커브' 여자 개인전에서 장혜진 선수가 은메달을 차지했다.

'리커브' 여자 단체전과 '리커브' 혼성전, '컴파운드' 혼성전에서도 금메달 소식을 전했다. '리커브' 남자 단체전과 '컴파운드' 여자 단체전에서는 각각 동메달을 획득해 포디움에 올랐다.

현대자동차는 대회기간 동안 대회 관계자들의 편안하고 안전한 이동을 위해 싼타페, 투싼, 쏘나타 등 총 8대의 차량을 제공했다.

또 경기장 안팎의 현대자동차 브랜딩과 함께 결승전시 결승 과녁 옆에 엑센트와 투싼을 전시하고 경기장 외부 홍보 부스에 싼타페와 쏘나타를 전시하는 등 관람객들에게 현대자동차의 상품 우수성을 적극 홍보했다.

이와 함께 '현대 팬파크'를 조성해 멕시코 선수와의 양궁 크리닉, 활쏘기 이벤트 등을 진행하는 등 대회의 성공적인 마무리를 위해 다방면으로 지원했다.

특히 22일에는 멕시코에서 11월 말 출시 예정인 아이오닉 하이브리드 차량을 깜짝 공개해 관람객들의 많은 관심을 받았다.
한편 현대자동차는 2015년 세계양궁협회와 후원 계약을 체결해 2016년부터 2018년까지 3년간 타이틀 스폰서로 양궁 후원을 이어오고 있다.

김정은 기자 seoulwire@hanmail.net
 


Sponsored AD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