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춘기 청소년부터 성인까지 외모 콤플렉스 유발하는 오돌토돌 좁쌀여드름, 전용 폼클렌징으로 관리 - 서울와이어
사춘기 청소년부터 성인까지 외모 콤플렉스 유발하는 오돌토돌 좁쌀여드름, 전용 폼클렌징으로 관리
사춘기 청소년부터 성인까지 외모 콤플렉스 유발하는 오돌토돌 좁쌀여드름, 전용 폼클렌징으로 관리
  • 이명철 기자
  • 승인 2018.08.08 09: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TS
TS

 

[서울와이어 이명철 기자] 누구나 외모 콤플렉스 한 가지 정도는 가지고 있다. 하지만 이러한 콤플렉스가 심해지면 자신감 하락, 대인관계 기피 등으로 이어질 수 있어 주의해야 한다. 

 

좀처럼 사라지지 않고 다시 나타나는 여드름도 외모 콤플렉스를 유발하는 요인 중 하나다. 얼굴에 오돌토돌 돋는 좁쌀 여드름부터 염증을 동반한 화농성 여드름까지 여드름은 전세계 인구의 약 95%가 경험하는 피부 질환이다. 10대 사춘기 청소년뿐 아니라 성인들도 흔하게 나타나는 피부 트러블인 것이다. 특히 성인 여드름은 이마, 볼 등 외에도 턱, 코밑과 같은 얼굴이나 목, 등, 가슴까지 폭넓게 나타나는 특징이 있다. 

 

여드름은 부위별 원인이 다르며 자연적으로 사라지지 않을 뿐 아니라 치료 후에도 증상이 다시 나타날 가능성이 높다. 화농성 여드름은 색소침착, 깊게 패인 흉터 자국 등을 남기는 경우도 많다. 

 

따라서 여드름 없애기 위해서는 발생 초기부터 꾸준한 관리가 필요하다. 대부분 뾰루지나 여드름이 올라오면 손으로 압출을 시도하는데 이는 자칫 잘못하면 여드름 흉터 자국을 남기기 쉬우므로 피해야 한다. 여드름에 좋은 팩이나 패치를 사용하기도 하는데, 피부 홈케어에도 증상이 좀처럼 개선되지 않는다면 병원에서 정확한 진단 및 치료를 받을 것을 추천한다. 피부과 레이저, IPL, 한약 등으로 치료를 받은 후에도 피부 관리를 지속해야 재발을 막을 수 있다. 

 

여드름은 각질 문제로 생기는 경우가 많다. 각질의 탈락과 세포 재생의 순환이 제대로 이뤄지지 않으면 피부에 각질이 쌓이면서 모공을 막아 블랙헤드, 여드름과 같은 피부 트러블을 일으킨다. 때문에 여드름 예방을 위해서는 꾸준한 각질 관리가 필요하다. 

 

그렇다고 각질제거제를 무리하게 사용할 필요는 없다. 평소 클렌징을 할 때 모공을 청결히 씻어주는 것만으로도 도움이 되기 때문이다. 이를 위해서는 여드름 비누나 여드름에 좋은 폼클렌징과 같은 전용 세안제를 사용하는 것이 좋다. 모공 깊숙한 곳까지 씻어줄 수 있는 여드름 타올도 유용하다. 

 

피부 노폐물을 깨끗하게 씻어주면서 클렌징 후에도 촉촉함을 유지할 수 있는 여드름 전용 폼클렌징을 찾는 이들을 위해 TS는 '여드름&클렌징 3-SET'를 선보였다. 이는 솝, 클렌징 폼, 훼이스 타올로 구성된 제품으로 'TS 솝'은 피지에 의한 피부 번들거림을 관리해주는 특허 받은 조성물 BS01(특허 제 10-0924920호)을 함유해 번들거리는 지성피부도 딥클렌징을 통한 깔끔한 피부 관리가 가능하다. 

 

'TS 아크네 클렌징 폼'은 여드름성 피부 완화 기능성 클렌징 폼으로 풍부한 거품이 민감한 피부를 부드럽게 닦아준다. 또한 살리실산 함유로 피부 각질 및 피지를 효과적으로 케어할 수 있다. 'TS 훼이스 타올'은 비스코스 레이온으로 피부 자극을 줄이고 클렌저로 세안이 어려운 피부 사이사이의 더러움을 말끔히 씻어내 윤기 있는 피부로 가꿔준다.  

 

pen4136@seoulwir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