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림산업, 한남3구역 수주 위해 14조원 규모 금융업무협약 - 서울와이어
대림산업, 한남3구역 수주 위해 14조원 규모 금융업무협약
대림산업, 한남3구역 수주 위해 14조원 규모 금융업무협약
  • 김상준 기자
  • 승인 2019.09.23 10: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용산 한남3구역/사진=연합뉴스
용산 한남3구역/사진=연합뉴스

 

[서울와이어 김상준 기자] 대림산업이 역대 최대 재개발 사업으로 평가받는 한남3구역 사업 수주를 위해 신한·우리은행과 각각 7조원 규모의 금융업무협약을 맺었다고 23일 밝혔다.


이 회사는 지난 20일 서울 종로구 수송동에 있는 본사 사옥에서 두 은행과 총 14조원에 달하는 금융 업무협약을 맺었다고 전했다.


한남3구역 재개발 사업은 서울 용산구 한남동 686일대에 지하 6층~지상 22층, 197개 동과 5816가구의 아파트를 건설하는 사업이다.


약 2조원의 공사비를 포함해 총사업비는 7조원 이상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


대림산업은 "수주에 성공하면 금융기관들과의 협업을 통해 신속하게 사업을 진행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남3구역 재개발 조합에 현장 설명회 보증금을 가장 먼저 납부한 데 이어, 가장 먼저 컨소시엄에 아닌 단독 시공하겠다는 입찰 확약서를 전달했다.


조합은 내달 18일 시공사 입찰 제안서 마감 후 오는 12월15일 시공사 선정 총회를 개최할 예정이다.


 

kimsjun@seoulwire.com


Sponsored AD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