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듀스48', '롤린 롤린'조 콘셉트 평가 1등... 시로마 미루 5만 베네핏 - 서울와이어
'프로듀스48', '롤린 롤린'조 콘셉트 평가 1등... 시로마 미루 5만 베네핏
'프로듀스48', '롤린 롤린'조 콘셉트 평가 1등... 시로마 미루 5만 베네핏
  • 김아령 기자
  • 승인 2018.08.18 11: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Mnet ‘프로듀스48’ 10회 방송 화면 캡쳐
사진= Mnet ‘프로듀스48’ 10회 방송 화면 캡쳐

 

[서울와이어 김아령 기자] '프로듀스48'의 콘셉트 평가 무대가 모두 공개돼 시청자들의 뜨거운 반응을 불러일으켰다.

 

지난 17일 방송에서는 데뷔를 눈 앞에 둔 30명의 연습생들이 각양각색 콘셉트 평가 무대를 공개했다. 먼저 컨템퍼러리 걸스팝 장르의 '1000%'를 소화해낸 김민주, 이채연, 시타오 미우, 미야자키 미호, 고토 모에의 무대가 공개됐다. 이채연은 팀원들의 부족한 부분을 도와주고 채워주며 리더로서의 역할에 충실했고, 연습생들은 그 노력에 보답하듯 모두 한층 성장한 모습으로 시선을 끌었다. 그들은 센터인 김민주를 중심으로 탄산음료 같은 청량함이 폭발하는 무대를 선보였다.

 

다음 무대는 뉴잭스윙 장르의 '너에게 닿기를' 팀 김채원, 조유리, 나고은, 야부키 나코, 장규리의 순서였다. 하늘하늘한 드레스를 입고 등장한 연습생들은 너나 할 것 없이 사랑스럽고 청순한 매력을 발산하며 눈길을 사로잡았다. 김채원은 곡 콘셉트와 찰떡 같은 모습을 선보이며 센터 역할을 잘 해냈고, 나고은, 조유리는 쉽지 않은 고음을 완벽하게 소화해 감탄을 자아냈다.

 

힙합 알앤비 팝 장르 곡 '아이 엠(I AM)' 팀 안유진, 최예나, 이가은, 허윤진, 타카하시 쥬리는 성숙하면서도 귀여운 매력이 묻어나는 무대를 선보였다. 센터로서 존재감을 확실히 보여준 안유진, 곡과 꼭 어울리는 통통 튀는 매력으로 시선을 사로잡은 최예나, 노련한 실력의 이가은, 끝없는 연습을 통해 눈에 띄게 성장한 허윤진, 한국어 랩을 유창하게 소화해낸 타카하시 쥬리까지 모두의 능력이 잘 드러난 무대였다.

 

다음으로는 장원영, 김나영, 혼다 히토미, 시로마 미루, 김도아가 속한 트로피컬 팝 댄스 장르의 '롤린 롤린(Rollin’ Roillin’)' 팀이 무대에 올랐다. 고음 내기를 두려워했던 장원영은 몇 번의 시도 끝에 위기를 극복, 해당 파트를 진성으로 소화해내며 무대 위에서 상큼한 에너지를 발산했다. 또 다섯 연습생 모두 가사만큼이나 신나고 자유로운 매력을 뿜어내며 보는 이들을 빠져들게 만들었다.

 

김시현, 권은비, 한초원, 무라세 사에, 이시안은 뭄바톤 트랩 장르의 곡 '루머(Rumor)' 무대를 선보였다. 이시안은 곡 콘셉트와 완전히 녹아든 모습으로 눈길을 끌었고, 김시현도 중심에서 센터로서의 존재감을 점차 드러내며 발전한 모습을 보여줬다. 매회 반전 무대를 선사 중인 한초원은 이번에는 랩 파트를 완벽히 소화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그들의 강렬하고 매혹적인 무대를 본 트레이너 군단은 "멋있다고 느낀 무대였다", "한 명 한 명이 다 보이는 무대였다"며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마지막으로는 팝댄스 장르 곡 '다시 만나' 팀 왕이런, 미야와키 사쿠라, 강혜원, 타케우치 미유, 박해윤의 무대가 공개됐다. 그들은 반짝반짝 빛나는 화사한 비주얼, 재회를 꿈꾸는 연습생들의 마음을 대변한 감성적인 가사, 청순함을 강조한 안무로 아련미 넘치는 무대를 선보였다. 특히 박해윤은 고음 파트를 깔끔하게 소화해내며 환호를 자아냈다.

 

현장 투표 결과, 베네핏 13만 표를 차지한 1등 팀은 '롤린 롤린(Rollin’ Rollin’)' 팀이었다. 그 중에서도 밝고 귀여운 에너지로 관객들의 마음을 사로잡은 시로마 미루가 팀 내 1등을 차지했다.

 

다음 주 공개되는 세 번째 순위 발표식에서는 데뷔를 향한 마지막 관문에 도전할 수 있는 최후의 20명이 호명될 예정이다. 과연 콘셉트 평가에서 주어진 베네핏은 연습생들의 순위에 어떤 영향을 미쳤을지, 또 어떤 연습생들이 살아남아 마지막 평가를 이어갈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프로듀스48'은 매주 금요일 오후 11시, Mnet과 일본 BS스카파에서 동시 방송된다.

 

kimar@seoulwir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