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안게임축구]한국 키르기스스탄전 손흥민 조현우 황의조 '총출동'무조건 승리해야 - 서울와이어
[아시안게임축구]한국 키르기스스탄전 손흥민 조현우 황의조 '총출동'무조건 승리해야
[아시안게임축구]한국 키르기스스탄전 손흥민 조현우 황의조 '총출동'무조건 승리해야
  • 김하성 기자
  • 승인 2018.08.20 11: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말레이시아에 충격의 패를 당한 한국 축구 대표팀은 키르기스스탄전에 손흥민(트트넘) 조현우(대구) 황의조(감바오사카)등  와일드 카드 3인방을 총출동시켜 무조건이겨야 한다./사진=연합뉴스
말레이시아에 충격의 패배를 당한 한국 축구 대표팀은 키르기스스탄전에 손흥민(트트넘) 조현우(대구) 황의조(감바오사카)등  와일드 카드 3인방을 총출동시켜 무조건이겨야 한다./사진=연합뉴스

 

 

[서울와이어 김하성 기자] 말레이시아에 충격의 패배를 당한 한국 축구 대표팀은 키르기스스탄전에 손흥민(트트넘) 조현우(대구) 황의조(감바오사카)등  와일드 카드 3인방을 총출동시켜 무조건이겨야 한다.

 
  김학범 감독이 이끄는 한국 23세 이하(U-23) 축구 대표팀은 한국시간으로 20일 오후 9시 인도네시아 자와바랏주 반둥의 시 잘락 하루팟 스타디움에서 키르기스스탄을 상대로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남자축구 조별리그 E조 마지막 3차전 경기를 펼친다.
 
 
한국은 E조에서 1승1패(승점 3·골득실 +5)를 기록, 2연승으로 조 1위를 확정한 말레이시아(승점 6·골득실 +3)에 이어 2위다.
 
 
키르기스스탄(골득실 -2)과 바레인(골득실 -6)이 나란히 승점 1로 각각 3, 4위를 달리고 있다.
 
   
 키르기스스탄은 국제축구연맹 피파(FIFA) 랭킹 92위로 한국(57위) 보다 낮다지만 절대로 방심해선 안된다.
 
 
지난   17일 말레이시아에 1-2로 충격의 패배를 당한후 대표팀은 정신무장을 다지는등 각오를 다지고 있다.
 

말레이시아전에서 초반 골키퍼 어이없는 실수로  불안하게 경기를 끌고 가면서 패배를 자초한점을 감안, 키르기스스탄전에는 스피드를 통해 초반부터 득점을 따내 기선 제압이 필요하다.
 
 
그런점에서  한국은 공격진을 강화해야 한다.
 
 
손흥민과 황의조가 투톱으로 나설 것으로 보인다.  바레인전에서 1골 1도움을 기록한 나상호(광주)가 교체 멤버로 대기한다.

  
 
 미드필더진은 대폭 교체,  이승우(엘라스 베로나)와 황인범이 2선 공격을 책임지고 장윤호(전북)이나 이승모(광주)가 수비형 미드필더로 기용될 가능성이 높다.
 
 
 좌우 윙백은 김진야(인천)와 김문환(부산)이 ,스리백 수비수는 황현수(서울)-김민재(전북)-조유민(수원FC)이 나설 전망이다.
 
 
골키퍼는 말레이시아전에서 실수한 송범근(전북) 대신 '월드컵 스타' 조현우(대구)가 출격할 것으로 점쳐진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