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상청 속보] 2018년 08월 21일 16시 20분 발표...점점 다가오는 태풍 '솔릭' - 서울와이어
[기상청 속보] 2018년 08월 21일 16시 20분 발표...점점 다가오는 태풍 '솔릭'
[기상청 속보] 2018년 08월 21일 16시 20분 발표...점점 다가오는 태풍 '솔릭'
  • 이명철 기자
  • 승인 2018.08.21 17:22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미지=기상청 천리안 위성 영상 화면]
[이미지=기상청 천리안 위성 영상 화면]

 

[서울와이어 이명철 기자] 현재, 전국이 북태평양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어 구름많은 날씨를 보이고 있다. 


내일(22일)은 북태평양고기압의 영향을 받겠으나, 제주도는 북상하는 제19호 태풍 '솔릭(SOULIK)'의 영향을 차차 받겠다. 전국에 가끔 구름이 많겠으나, 제주도와 남부지방은 차차 흐려져 제주도는 아침부터, 전남남해안은 밤부터 비가 오는 곳이 있겠다.


* 예상 강수량(22일부터 23일까지)
- 전남, 제주도, 경남서부, 지리산부근: 100~250mm(많은 곳 남해안, 지리산 부근, 제주도산지 400mm 이상)
- (23일) 서울.경기, 강원, 충남, 전북, 서해5도: 50~100mm(많은 곳 150mm 이상)
- (23일) 경남동부, 경북, 충북: 30~80mm


* 제19호 태풍 '솔릭(SOULIK)'이 24일까지 우리나라에 영향을 줄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예상 강수량이 늘어날 수 있고, 태풍의 북상 속도와 위치에 따라 예상 강수량 변동 가능성이 있으니, 앞으로 발표되는 기상정보를 참고하기를 당부했다.


모레(23일)는 제19호 태풍 '솔릭(SOULIK)'의 영향으로 전국이 흐리고 비가 오겠다고 예상했다.


< 태풍 현황과 전망 >

제19호 태풍 '솔릭(SOULIK)'은 오늘 15시 현재, 강도는 강, 크기는 중형 태풍(중심기압 950hPa, 중심부근 최대풍속 43m/s(155km/h))으로, 일본 가고시마 남쪽 약 360km 부근 해상에서 시속 23km로 북서진하고 있으며, 내일(22일) 15시경에는 서귀포 남남서쪽 약 250km 부근 해상으로 진출할 것으로 예상된다.


한편, 태풍이 우리나라 서해상으로 북상함에 따라 우리나라는 태풍의 위험반원에 들어 내일부터 24일 사이 전국에 태풍특보가 발표될 가능성이 높고, 육상에서는 최대순간 풍속 20~30m/s(72~108km/h) 내외, 일부 해안과 산지에는 40m/s(144km/h) 이상의 매우 강한 바람이 불어, 옥외 시설물이나, 가로수, 전신주, 공사현장의 구조물 붕괴 등 바람에 의한 큰 피해가 우려되니 각별히 유의하기를 당부했다.


또한, 태풍에 동반된 많은 양의 수증기와 함께 지형적인 영향을 받는 지리산 부근, 제주도산지, 남해안에는 시간당 50mm 이상의 매우 강한 비와 함께 400mm가 넘는 매우 많은 비가 내리는 곳이 있겠다고 예상했다.

 

pen4136@seoulwir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남상경 2018-08-21 22:20:02
이런. 기사. 쓰지마시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