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애의 맛3' 김숙, 윤정수 소개팅 모습에 경악? "소름끼치게..." - 서울와이어
'연애의 맛3' 김숙, 윤정수 소개팅 모습에 경악? "소름끼치게..."
'연애의 맛3' 김숙, 윤정수 소개팅 모습에 경악? "소름끼치게..."
  • 박난영 기자
  • 승인 2019.11.08 20: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TV조선 '연애의 맛3' 방송캡처
TV조선 '연애의 맛3' 방송캡처

 

[서울와이어 박난영 기자] '연애의 맛3' 김숙이 윤정수의 행동을 언급했다.

 

지난 7일 오후 방송된 TV조선 ‘우리가 잊고 지냈던 연애의 맛’ 시즌3(이하 ‘연애의 맛’ 시즌3)에서는 윤정수 두 번째 소개팅이 전파를 탔다.

 

첫 소개팅 실패를 타산지석 삼아 두 번째 소개팅에 나선 윤정수는 풀 정장을 차려 입고 소개팅 장소를 꼼꼼히 점검하는 등 만전을 기했던 상황. 이윽고 윤정수는 170cm 늘씬한 키에 조용한 말투를 가진 김현진과 만났고, 첫 눈에 설렘을 감추지 못했다. 그리고 매 순간 개그 본능과 말을 아껴가며 차분히 대화를 끌어가 패널 일동을 깜짝 놀라게 했다.

 

이를 본 김숙은 “소름 끼치게 진짜다. 장난 칠 때는 몸을 저렇게 흔들지 않는다. 눈빛이 다르다”고 말했다.


Sponsored AD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