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 맛집 ‘신포항해장국’, 전설의 해장국 레시피에 맛있는 매운맛을 더하다 - 서울와이어
포항 맛집 ‘신포항해장국’, 전설의 해장국 레시피에 맛있는 매운맛을 더하다
포항 맛집 ‘신포항해장국’, 전설의 해장국 레시피에 맛있는 매운맛을 더하다
  • 이명철 기자
  • 승인 2019.11.13 17:00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 : 신포항해장국

[서울와이어 이명철 기자] 영혼을 감싸주듯 먹는 이에게 편안함과 만족감을 준다는 의미의 ‘소울푸드(Soul Food)’. 노동과 사람 관계로부터 오는 피로, 스트레스에 시달리는 현대인이라면 누구나 저마다의 소울푸드 하나쯤 가지고 산다. 그렇다면 무더운 여름 더위와 함께 스트레스를 날려줄 소울푸드에는 무엇이 있을까.

 

서늘한 바람이 불어와 몸도 마음도 시린 이 시기, 뜨끈한 보양식으로 기력을 회복하고 싶을 때라면, 시원한 국물에 술 한잔하면서도 든든하게 식사까지 하고 싶을 때, 해장국보다 뛰어난 보양식이자 안주가 어디 있을까. 살코기가 실하게 붙어 있는 등뼈를 푹 삶아내 얼큰하게 끓여낸 뼈다귀해장국, 부드러운 선지의 맛이 일품인 선지해장국은 식사로도 안주로도 완벽 그 자체다. 

 

그러나 해장국이 다 똑같다고 생각하는 사람이라면 그동안 먹었던 해장국은 잊자. 포항 맛집 ‘신(辛)포항해장국’은 경상도 매운 뼈해장국과 매운 선지국을 선보인 해장국 전문점이다.

사진제공 : 신포항해장국
사진제공 : 신포항해장국
사진제공 : 신포항해장국
사진제공 : 신포항해장국

메뉴는 뼈해장국, 선지해장국, 감자탕 3가지. 여기에 각 메뉴별로 순한맛, 보통맛, 얼큰한맛, 매운맛을 선택할 수 있도록 했다. 

 

신포항해장국의 요리에는 보다 맛있는, 보다 건강한 요리를 대접하기 위한 각고의 노력이 담긴다. 이곳에서 사용하는 모든 재료는 뼈, 선지부터 밑반찬 재료까지 100% 국내산이다. 

 

뼈해장국에는 100% 국내산 등뼈만을 사용하며, 재탕을 하지 않아 뼈가 으스러지지 않고 쫄깃한 육질을 유지한다. 선지 역시 오로지 국산 선지에 간수를 넣어 만든 전통방식으로 만들어 부드럽고 고소하다. 여기에 직접 육수를 내고 삶고 조리해낸다. 가게에서 8시간 동안 우려낸 육수는 그 맛이 깊고 진하다.

 

신포항해장국의 추천 메뉴는 매운맛 뼈해장국과 매운맛 선지국. 캡사이신을 사용하지 않고 국내산 태양초 고춧가루로 매운맛을 내 텁텁함이 없고 깔끔하다. ‘맛있게 매운맛’이라는 것이 바로 이 맛이 아닐까 싶을 때쯤, 뜨끈한 국물과 매콤함에 땀이 뻘뻘 흐르고 속이 풀리며 몸과 마음에 따스함과 에너지를 채운다.

 

깍두기 역시 남다르다. 전국에서 유명한 해장국집에서 배워온 레시피를 바탕으로, 국산 재료를 사용해 담가낸 깍두기는 아삭함과 그 맛깔스러운 양념이 해장국과 적절한 궁합을 이룬다. 

 

업체 관계자는 “신포항해장국의 맛은 기존의 맛과 완전히 다르다. 해장국을 좋아해 근처 장기면, 오천읍, 문덕, 청림동 등 가까운 포항 맛집부터 전국으로 해장국집을 찾아다녔지만, 타지역 맛집을 찾아가야 하는 것에 지쳐 직접 차린 식당”이라며 “프랜차이즈 해장국집과는 다르게 매일 8시간 동안 직접 끓인 육수, 경상도 포항에서 공수한 국산 재료로 만들어 그 맛과 건강함 면에서 월등하다고 자부한다”고 전했다. 

 

좋은 재료와 정성, 여기에 가성비까지 있으니 금상첨화. 신포항해장국의 뚝배기 크기는 시중 뚝배기 중에 최고 사이즈다. 특히, 뚝배기는 세제와 음식 찌꺼기가 흡수되지 않는 무균열 뚝배기를 사용, 위생 걱정 없이 안심하게 먹을 수 있도록 했다. 손님의 든든한 식사를 위해 넉넉한 인심으로 밥 또한 무한리필로 제공한다. 

 

총 70석 규모의 음식점 내부 덕분에 회식장소, 외식장소, 모임장소 등 각종 단체 모임장소로도 좋다. 좋은 이들과 함께 넉넉한 식사를 할 수 있어 만족도가 높다. 포항 여행객 또는 나들이객이라면 구룡포, 동해면으로 향하는 길에 들러보는 것도 좋다.

 

식사 문의는 경북 포항시 남구 동해면 도구리에 위치한 맛집 ‘신포항해장국’으로 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딘딘 2019-11-14 02:41:15
와ㅡㅡㅡㅡㅡㅡ저혼자 알고 싶은 맛집이었는데ㅜㅜ
결국 비밀은 없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