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광약품, '치매약 개발' 이스라엘 제약사에 42억원 투자 - 서울와이어
부광약품, '치매약 개발' 이스라엘 제약사에 42억원 투자
부광약품, '치매약 개발' 이스라엘 제약사에 42억원 투자
  • 김아령 기자
  • 승인 2019.11.13 13: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광약품 CI (사진= 부광약품)
부광약품 CI (사진= 부광약품)

 

[서울와이어 김아령 기자] 부광약품은 해외 투자사 6곳과 함께 알츠하이머와 신경퇴행성 질환 치료제를 개발하는 이스라엘의 신약 개발회사 프로텍트 테라퓨틱스(이하 프로텍트)에 360만달러(약 42억원)를 투자했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투자는 부광약품과 폰즈 데 솔리데라이트 FTQ가 공동으로 주도했다. 그 외 기존 투자사인 퓨처엑스, 올비메드, 존슨앤드존슨 이노베이션, 다케다 벤처, 알엠 글로벌 파트너 바이오파마 인베스트먼트 펀드도 이번 투자에 참여했다. 투자사 간 합의에 따라 각 회사별 투자금액은 공개하지 않았다.


부광약품에 따르면 프로텍트 테라퓨틱스는 이번 투자금을 후보물질 선정과 신경 치료 효과에 대한 검증 시험에 사용할 예정이다. 


유희원 부광약품 대표는 "이번 투자 참여를 통해 프로텍트의 신경퇴행성 질환 치료제 개발을 돕는 일원이 됐다"며 "앞으로 부광약품의 포트폴리오를 강화하고 신약개발을 지속하겠다"고 말했다.

 

kimar@seoulwire.com


Sponsored AD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