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흑사병 확진 발표후 우정바이오 신풍제약등 흑사병 관련주 주목 - 서울와이어
중국 흑사병 확진 발표후 우정바이오 신풍제약등 흑사병 관련주 주목
중국 흑사병 확진 발표후 우정바이오 신풍제약등 흑사병 관련주 주목
  • 김하성 기자
  • 승인 2019.11.14 07: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나스닥이 7년만에 최대 폭락하는등 미국 뉴욕증시 급락 여파로  25일 코스피가 또다시 연중 최저점을 경신했다.
중국 흑사병 확진 발표후 우정바이오 신풍제약등 흑사병 관련주 주목

 

[서울와이어 김하성 기자] 중국에서 급성 전염병인 흑사병 확진 환자가 발생해 의료당국에 초비상이 걸리면서 증권가에서는 '흑사병 관련주' 에 투자자들의 관심이 높다.

 


주식투자 카페등에서는 흑사병의 원인이 되는 생쥐 관련 산업이나 흑사병 치료에 쓰이는 페니실린 관련 기업들이 이른바 '흑사병 관련주'로 부각 투자자들의 주목을 받았다.

 

주식 카페등에서 거론되는 흑사병 관련주로는 우정바이오, 삼성제약, 보령제약, 신풍제약, 종근당바이오, 인트론바이오 등이다.


 

이중 전날  우정바이오 주가는 21.15% 급등했다. 이어  인트론바이오가 6.44%  상승했고 신풍제약은 3.74%, 보령제약 2.66% ,. 종근당바이오 0.67% 각각 상승했다.

 

반면 삼성제약은 0.94% 하락했다.


   

앞서 지난13일 인민일보 인터넷판 인민망에 따르면 네이멍구 자치구 시린궈러맹에서 최근 흑사병 환자 2명이 발생한 것으로 확인됐다.

  

이들 환자 2명은 지난 3일 베이징 차오양(朝陽)구의 한 병원으로 이송됐으며, 전문가의 진단을 통해 흑사병 확진을 받았다.

  

중국 의료당국은 현재 환자들에 대한 격리 조치를 마친 상태며, 전염을 막기 위한 조치를 마쳤다고 밝혔다.

  

쥐벼룩을 매개체로 페스트균에 의해 전염되는 흑사병은 페스트균에 의해 발생하는 급성 열성 전염병으로 숙주 동물인 쥐에게 기생하는 벼룩에 의해 사람에게 전파된다.

 

흑사병은 1~7일의 잠복기가 있고 증상으로는 발열, 오한, 두통, 호흡 곤란 증세가 오며  서둘러 치료하지 않으면 치사율이 높은 질병이다.

실제로 2012년 마다가스카르에서 총 256건의 발병 사례가 보고되었으며, 이 중 60명이 목숨을 잃어 세계 최대 사망자 숫자를 기록했다.

  

2017년에도 마다가스카르에서는 흑사병으로 24명이 목숨을 잃었다.

 

14세기 중세 유럽에서는 이 전염병으로 2500만 명이 목숨을 잃을만큼 무서운 전염병이다.

 

Tag


Sponsored AD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