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당 엄용수 의원, 징역 1년6개월 확정…의원직 상실 - 서울와이어
한국당 엄용수 의원, 징역 1년6개월 확정…의원직 상실
한국당 엄용수 의원, 징역 1년6개월 확정…의원직 상실
  • 김하성 기자
  • 승인 2019.11.15 11: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당 엄용수 의원, 징역 1년 6개월 확정돼 의원직 상실.사진은 2017년 9월 정치자금법 혐의로 창원지방검찰청에 출석하는 엄 의원/사진=연합뉴스 자료사진
한국당 엄용수 의원, 징역 1년 6개월 확정돼 의원직 상실.사진은 2017년 9월 정치자금법 혐의로 창원지방검찰청에 출석하는 엄 의원/사진=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와이어 김하성 기자] 20대 총선 당시 거액의 불법 자금을 받은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자유한국당 엄용수(경남 밀양·의령·함안·창녕) 의원이 징역형이 확정돼 의원직을 상실했다.

 

대법원 1 부(주심 박정화 대법관)은 15일 정치자금법 위반 혐의로 기소된 엄 의원에게 징역 1년 6개월과 추징금 2억원을 선고한 원심을 확정했다.

   

이 판결로 그는 의원직을 상실했다. 공직선거법에 따르면 정치자금법 위반 혐의로 벌금 100만원 이상의 형이 확정되면 국회의원 당선이 무효가 된다.

   

엄 의원은 자신의 지역 보좌관과 공모해 총선을 앞둔 2016년 4월 초 당시 함안 선거사무소 책임자이던 기업인 안 모 씨로부터 선관위에 신고하지 않은 불법 선거자금 2억원을 받은 혐의로 기소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