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인하, 자택서 숨진 채 발견...'베르테르 효과' 우려 목소리 연예계 충격 - 서울와이어
차인하, 자택서 숨진 채 발견...'베르테르 효과' 우려 목소리 연예계 충격
차인하, 자택서 숨진 채 발견...'베르테르 효과' 우려 목소리 연예계 충격
  • 김하성 기자
  • 승인 2019.12.03 16: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인배우 차인하(27세 본명 이재호)가 3일 사망, 연예계가 또다시 충격에 빠졌다/차인하/판타지오 제공
신인배우 차인하(27세 본명 이재호)가 3일 사망, 연예계가 또다시 충격에 빠졌다/차인하/판타지오 제공

 

.

 

[서울와이어 김하성 기자] 지난 10월 설리와 지난달 24일  '천상 아이돌'로 불린 카라 출신 가수 겸 방송인 구하라의 사망에 이어 신인배우 차인하(27세 본명 이재호)가 3일 사망, 연예계가 또다시 충격에 빠졌다.

 

인기 연예인들의 잇따른 죽음에 '베르테르 효과'를 우려하는 목소리도 높아지고 있어 대책 마련이 시급한 것으로 지적되고 있다.

   

경찰에 따르면 차인하는 이날 오후 자택에서 숨진 상태로 매니저에 의해 발견됐다. 사망 원인은 파악되지 않았다.

 

소속사 판타지오도 입장을 정리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차인하는 2017년 영화 '내 마음 깊은 곳의 너'로 데뷔했으며 드라마 '아이돌 권한대행', '사랑의 온도', '기름진 멜로', '너도 인간이니?', '일단 뜨겁게 청소하라', '더 뱅커' 등에서 조연으로 활약했다.

   

윤정혁, 지건우, 은해성, 김현서와 배우 그룹 '서프라이즈유(U)'로도 활동한 그는 현재는 MBC TV '하자있는 인간들'에 출연 중이었으나 유작이 됐다.

   

  네티즌들은 차인하 사망소식과 관련, 포털에 "나이도 어리고 젊은데 너무 안타깝다"," 오보이길 바랍니다.. 올해 무슨일인가요... 12월이 얼른지나갔음 좋겟네요 올해 진짜최악이네","2019년 왜이러냐 마지막까지 사건사고가 끊이질 않네",헐...이게 무슨일이야 삼가고인의명복을빕니다"라며 애도의 글을 올렸다.


Sponsored AD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