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수익형 부동산에 자금 몰려...10월 거래액 1조2790억원 - 서울와이어
서울 수익형 부동산에 자금 몰려...10월 거래액 1조2790억원
서울 수익형 부동산에 자금 몰려...10월 거래액 1조2790억원
  • 김상준 기자
  • 승인 2019.12.03 17: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 아파트 전경. (사진=연합뉴스).
서울 아파트 전경 /사진=서울와이어DB

 

[서울와이어 김상준 기자] 분양가상한제의 여파로 아파트 매물 부족 현상이 심화되고 최저금리로 인해 자금이 수익형 부동산인 상가·오피스 등에 몰리고 있다는 분석이 나왔다.


수익형부동산 연구개발기업 상가정보연구소는 3일 국토교통부 통계를 분석한 결과 지난 10월 서울의 상업·업무용 부동산의 거래액은 1조2790억원으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이는 작년 같은 달 거래액(8151억원)보다 약 57% 증가한 수치다.


또 지난 10월 서울 상업·업무용 부동산의 거래량은 478건으로, 지난해 같은 달 거래량(362건) 대비 32% 늘었다.


구별 거래 건수는 중구(60건), 영등포구(56건), 광진구(53건), 종로구(43건), 강남구(40건) 등의 순으로 많았다.


조현택 상가정보연구소 연구원은 "상한제 시행으로 서울에서 아파트 매물 부족 현상이 심화하고 있고, 잇따른 금리 인하로 갈 곳 잃은 부동자금이 수익형 부동산 시장에 몰리고 있다"고 분석했다.


서울 27개 동이 민간택지 분양가상한제 대상지로 지정되면서 부동산 업계에서는 향후 공급 부족 현상이 심화할 것으로 예상한다.

 

기준금리는 현재 1.25%로 역대 최저 수준이다.


Sponsored AD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