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호선 탈선사고 신도림∼까치산 운행 중단...출근길 교통대란 우려 - 서울와이어
2호선 탈선사고 신도림∼까치산 운행 중단...출근길 교통대란 우려
2호선 탈선사고 신도림∼까치산 운행 중단...출근길 교통대란 우려
  • 김하성 기자
  • 승인 2019.12.06 06: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0일 포털에는 2호선 지하철 사당역 지반침하로 시속 10km로 운행중이어서 입 후속 열차들의 지연운행으로 시민들이 큰 불편을 겪고 있다는 글이 속속 올라오고 있다./사진=연합뉴스DB
2호선 탈선사고 신도림∼까치산 운행 중단...출근길 교통대란 우려... 열차 지연운행으로 시민들이 큰 불편을 겪고 있다는 글이 속속 올라오고 있다./사진=연합뉴스DB

 

[서울와이어 김하성 기자] 6일 새벽 탈선사고로 서울 지하철 2호선 신도림부터 까치산역까지 '신정지선' 운행이 중단돼 출근길 교통 대란이 우려되고 있다.


서울교통공사는  이날 오전 2시 10분께 2호선 신정차량기지 내에서 운행하던 특수차가 제동이 안되면서 출고선 차단막과 부딪혀 탈선하는 사고가 발생했다고 밝혔다.

 

이에따라 차량기지 내 탈선사고로 서울지하철 2호선 신정지선(신도림∼까치산) 구간 운행이 중단됐다.

   

공사는 오전 6시께 이 구간 운행을 일부 재개했으나, 평소보다 열차 수가 줄어 운행이 지연되고 있다.

   

포털에는 열차 지연운행으로 시민들이 큰 불편을 겪고 있다는 글이 속속 올라오고 있다.

 

이 사고로 영향을 받은 2호선 신정지선 역은 신도림, 도림천, 양천구청, 신정네거리, 까치산역 등 5개다.

    

다행히 사고로 인한 인명피해는 없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