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은행, '케어신탁' 출시로 고령화 자산관리안 제시 - 서울와이어
하나은행, '케어신탁' 출시로 고령화 자산관리안 제시
하나은행, '케어신탁' 출시로 고령화 자산관리안 제시
  • 한보라 기자
  • 승인 2019.12.10 17: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EB하나은행이 고령화시대 건강악화에 따른 자산관리 대비책을 내놨다 / 사진 = KEB하나은행 제공

 

[서울와이어 한보라 기자] KEB하나은행이 고령화시대 건강악화에 따른 자산관리 대비책을 내놨다. 

 

하나은행은 금융권 최초로 특허출원을 완료한 하나금융그룹 콜라보 상품 ‘KEB하나 케어신탁’을 출시했다고 10일 밝혔다. 

 

KEB하나 케어신탁은 치매 등의 질병으로 자산관리가 어려워질 때도 금융자산을 안전하게 관리할 수 있도록 특화된 대중형 유언대용신탁 상품이다. 미리 지급절차를 정해둬 후일 병원·요양·간병비 등을 효율적으로 관리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더불어 하나은행은 KEB하나 케어신탁과 하나생명의 ‘무배당 안심케어 연금보험’을 연계한 금융서비스를 제공할 방침이다. 

 

‘무배당 안심케어 연금보험’은 LTC(일상생활장해상태·중증치매상태)특화 연금보험상품이다. 생존 언금과 케어연금을 더해 연금액을 2배로 수령할 수 있게 돼있다. 

 

연계방침에 따르면 ‘무배당 안심케어 연금보험’의 연금수령액은 ‘KEB하나 케어신탁’으로 지급돼 안전하게 관리 가능하다.

 

하나은행 김재영 신탁사업단장은 “‘KEB하나 케어신탁’은 신탁을 자산관리 이상의 금융솔루션으로 생각한 상품”이라며 “일상 속 다양한 고민의 해결책이 될 수 있다고 생각했다”고 부연했다. 

 

김 단장은 “앞으로도 KEB하나은행은 전통의 신탁명가로서 손님에게 더 다가갈 수 있는 다양한 신탁상품을 계속해 선보이겠다”고 강조하기도 했다. 

 

한편 하나은행 신탁부 리빙트러스트 센터는 지난 2010년 금융권 최초의 유언대용신탁 출시 이래로 다양한 일상연계형 상품을 출시해왔다. 상품으로는 △부동산처분·관리신탁 △미성년후견지원신탁 △성년후견지원신탁 △양육비지원신탁 △치매안심신탁 △상조신탁이 있다.


Sponsored AD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