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트넘 손흥민 맹활약에 울버햄튼에 2-1 승 5위 도약 - 서울와이어
토트넘 손흥민 맹활약에 울버햄튼에 2-1 승 5위 도약
토트넘 손흥민 맹활약에 울버햄튼에 2-1 승 5위 도약
  • 김하성 기자
  • 승인 2019.12.16 07: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카라바오컵 3라운드에서 승부차기 패배를 당한 뒤 아쉬워하는 토트넘의 손흥민/사진=연합뉴스
토트넘 손흥민 맹활약에 울버햄튼에 2-1 승 5위 도약/사진=연합뉴스DB

 

[서울와이어 김하성 기자]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소속 토트넘이  손흥민(27)의 맹활약에 힘입어  울버햄튼에 극적인 승리를 거두고 5위로 도약, 선두권 경쟁에 본격 가세했다.

   

토트넘은 15일 오후(이하 한국시간) 영국 울버햄프턴의 몰리뉴 스타디움에서 킥오프한 2019-2020 프리미어리그 17라운드 울버햄프턴과 원정 경기에서 후반 추가 시간 얀 페르통언의 천금같은 헤딩 결승골로 2-1로 승리했다.

   
   

이날 승리로 토트넘의 시즌 성적은 7승 5무 5패(승점 26)를 기록  5위로 도약했다.

   

토트넘은 조제 모리뉴 감독 부임 이후 프리미어리그 5경기에서 4승 1패를 기록했다.

   

모리뉴 감독 부임 직전 리그 14위까지 추락했던  일약 5위로 도약, 선두권 경쟁에 시동을 걸었다.

.

울버햄프턴은 5승 9무 3패로 승점 24로 8위를 기록했다.


   
이날 선발 출전해 92분간 그라운드를 누빈   손흥민은 경기 시작하자마자 문전으로 침투하는 모라에게 날카로운 패스를 찔러주는 등 활발하게 움직였다.

   

전반 8분에는 골 지역 오른쪽으로 파고들어 슈팅까지 날렸으나 상대 골키퍼 후이 파트리시우에게 막혔지만 상대 수비가 걷어낸 공을 토트넘이 따낸 뒤 루카스 모라가 선제골을 성공시켰다.

     

손흥민은  후반 26분 페널티 지역에서  골키퍼와 일대일로 맞섰지만, 문전으로 쇄도하던 케인을 보고 공을 패스했으나 아쉽게도  득점으로 연결되지 못했다.

   


Sponsored AD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