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아 퇴출, 통제불가? 일벌백계? "내 걱정 말라"더니… - 서울와이어
현아 퇴출, 통제불가? 일벌백계? "내 걱정 말라"더니…
현아 퇴출, 통제불가? 일벌백계? "내 걱정 말라"더니…
  • 정은란 기자
  • 승인 2018.09.13 12: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아, 이던 퇴출 (사진=현아 SNS)
현아, 이던 퇴출 (사진=현아 SNS)

[서울와이어=정은란 기자] 가수 현아 이던이 소속사에서 동반 퇴출 당했다.

현아는 한달여 전 소속사와 의견 차를 보이며 이던과의 열애 사실을 전면에 공개했다. 큐브는 이들의 활동중단을 선언했고, 이후 현아는 각종 스케줄이 줄줄이 취소되는 상황을 맞았다.

현아는 최근 팬들의 만남이 차일피일 미뤄지자 "너무 아쉽다"며 "다음에 만나자. 아프지 말고 내 걱정 말고"라는 글로 팬들의 불안감을 다독였다. 현아는 무대에 대한 강한 책임감과 애정을 드러내 온 아티스트다. 그는 엘르와 인터뷰에서 "내가 가장 빛을 발하는 곳이자 원하는 곳은 무대밖에 없다"는 소신을 드러낸 바다.

그러나 13일 큐브 측이 현아, 이던 퇴출을 공식화하면서 현아는 그토록 원하던 무대를 다시 오르는 데 빨간불이 켜졌다. 이제 신인 아이돌로 막 인지도를 얻어가던 연인 이던까지 동반 퇴출되면서 이들 커플의 말로가 뼈 아프다.

한편, 이날 현아 이던 퇴출 소식에 여론은 "kang**** 계약서 상에 문제라면 이건 헌법제판소에 가야할 일임. 갑을관계로 성인남녀의 연예문제까지 규정할수 있나?" "chw2**** 뭐 대단한 일이라고. 왜? 보아하니 일벌백계 하는구만" "dlal**** 근데 그럴만한게.. 얼마전에 펜타곤 컴백했는데 현아가 그 노래 홍보 인스타 올렸음. 말을 아끼고 조심해도 모자랄 이 상황에. 통제 불가 맞음..." "dkwi**** 연애한다고 퇴출 보다는 먼가가 있겠지?" 등 반응이다.

jung@seoulwir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