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대통령 정세균 신임 총리 임명장 수여식서"타협·소통정치 복원시급" 강조 - 서울와이어
문 대통령 정세균 신임 총리 임명장 수여식서"타협·소통정치 복원시급" 강조
문 대통령 정세균 신임 총리 임명장 수여식서"타협·소통정치 복원시급" 강조
  • 김하성 기자
  • 승인 2020.01.14 15: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재인 대통령이 14일 청와대에서 정세균 국무총리에게 임명장 수여를 하고 있다./사진=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이 14일 청와대에서 정세균 국무총리에게 임명장 수여를 하고 있다./사진=연합뉴스

 

[서울와이어 김하성 기자]  문재인 대통령은 14일 이날 오후 청와대에서 열린 정세균 신임 국무총리에 대한 임명장 수여식 직후 환담에서 "우리 정치가 보여주고 있는 모습이 너무 심하고, 또 국민이 볼 때 참으로 실망스럽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그러면서 "정치가 국민을 통합·단결시키는 구심 역할을 해야 하고, 그러려면 국회가 서로 다투면서도 대화·타협하는 정치의 모습을 보여줘야 한다"고 강조했다.

   
   

문 대통령은 환담에서 "그런 면에서 생각해보면 우리 정치에서 다시 대화하고 타협·소통하는 정치를 복원하는 게 무엇보다 시급하다"며"총리께서 6선 국회의원이시고 국회의장을 하셨기에 국회·야당과 대화·소통하면서 서로 협력·타협하는 정치를 이루는 데 가장 적임자라고 생각한다"고 언급했다.

   

이어 "실물경제 출신에 산업부 장관도 역임하셨기에 경제 식견과 경륜도 아주 높다"며 "물론 경제는 홍남기 부총리가 든든하게 사령탑 역할을 하고 있지만,경제가 어려운 상황에서 점점 희망을 보여주는 과정에 있기에 총리도 경제인과 더 많이 소통하면서 측면에서 많이 지원하고 내각 전체를 잘 이끌어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문 대통령은 이날이 청와대에서 새로 취임한 정 총리, 2년 8개월여의 임기를 마치고 물러난 이낙연 전 총리와 함께 만찬을 할 예정인 것으로 알려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