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철수 오는 19일 귀국..야야 정치권 촉각 곤두 - 서울와이어
안철수 오는 19일 귀국..야야 정치권 촉각 곤두
안철수 오는 19일 귀국..야야 정치권 촉각 곤두
  • 김하성 기자
  • 승인 2020.01.16 11: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년 4개월 만에 정계 복귀를 선언한 바른미래당 안철수 전 의원이 오는 19일 귀국, 그의 행보에 여야 정치권이 촉각을 곤두세우고 있다./사진=연합뉴스
1년 4개월 만에 정계 복귀를 선언한 바른미래당 안철수 전 의원이 오는 19일 귀국, 그의 행보에 여야 정치권이 촉각을 곤두세우고 있다./사진=연합뉴스

 

[서울와이어 김하성 기자]  1년 4개월 만에 정계 복귀를 선언한 바른미래당 안철수 전 의원이 오는 19일 귀국, 그의 행보에 여야 정치권이 촉각을 곤두세우고 있다. 

 

지난 2018년 서울시장 선거 패배 후 같은 해 9월 독일 유학길에 오른 안 전 의원은 지난 2일 페이스북을 통해 "이제 돌아가서 어떻게 정치를 바꾸어야 할지, 어떻게 대한민국이 미래로 가야 하는지에 대해 상의 드리겠다"며 정계 복귀를 선언했다.

   
  

 안 전 의원은 16일 저서 '안철수, 우리의 생각이 미래를 만든다' 출간과 관련해 독자들에게 보내는 편지에서 "의사로서 살아 있는 바이러스 잡다가, 컴퓨터 바이러스 잡다가, 지금은 낡은 정치 바이러스를 잡고 있다"며 "내 팔자가 바이러스 잡는 팔자인 것 같다"고 말했다.

 

앞서 안 전 의원은 지난 9일 바른미래당 안철수계 의원들이 국회 의원회관에서 주최한 '한국 정치 이대로 좋은가' 토론회에 보낸 영상 메시지를 통해  "정치 리더십의 교체, 낡은 정치 패러다임의 전환, 정치권 세대교체라는 정치개혁 과제가 이뤄져야 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