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 연휴 교통사고 조심…연휴 전후 사업장 5415곳 안전점검 - 서울와이어
설 연휴 교통사고 조심…연휴 전후 사업장 5415곳 안전점검
설 연휴 교통사고 조심…연휴 전후 사업장 5415곳 안전점검
  • 김하성 기자
  • 승인 2020.01.16 15: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추석연휴 얌체운전 꼼짝마/고속도로 교통법규 위반 단속하는 드론/사진=연합뉴스 DB진
설 연휴 교통사고 조심…얌체운전 꼼짝마/고속도로 교통법규 위반 단속하는 드론/사진=연합뉴스 DB진

 

[서울와이어 김하성 기자] 설 연휴 전날 가장 많은 교통사고가 발생한 것으로 조사됐다.


   

16일 행정안전부와 도로교통공단에 따르면 최근 5년(2014∼2018년)간 설 연휴와 연휴 앞뒤로 모두 1만2149건의 교통사고가 발생해 사망 260명, 부상 2만862명등 2만1122명의 사상자를 냈다.

   

하루 평균 교통사고 발생 건수를 보면 연휴 전날이 전체 일평균대비 15% 많은 698건으로 가장 많았다.

 

   

시간대별로는 인명 피해율(사고 1건당 인명피해)은 설날 당일 오후 2시 무렵이 2.7명으로 가장 높았다.

  

음주 교통사고를 보면  최근 5년간 모두 1516건이 발생해 40명이 숨지고 3077명이 다쳤다.

    

이에따라 행안부는  설 연휴 기간 교통안전을 위해 출발 전 차량 점검, 운전 중 충분한 안전거리 확보, 졸음운전 방지를 위한 휴게소·졸음쉼터 이용, 전 좌석 안전벨트 착용,운전 중 휴대전화나 DMB 시청 금지 등 안전운전에 각별히 신경 써 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고용노동부는 설 연휴 전후로 산업재해 예방을 위한 '노사 합동 자율 안전 점검'을 실시한다.

    

점검 기간은 연휴 전인 이달 17∼23일, 연휴 후인 이달 28일∼다음 달 3일이다.

 

대형 사고 위험이 있는 건설, 조선, 화학, 철강 등 사업장 5415곳의 노사는 합동 점검반을 편성해 안전 점검을 하고 문제를 자율적으로 개선해야 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