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도쿄올림픽 축구,베트남 박항서호 북한전 대승 거둬야 8강행 - 서울와이어
2020 도쿄올림픽 축구,베트남 박항서호 북한전 대승 거둬야 8강행
2020 도쿄올림픽 축구,베트남 박항서호 북한전 대승 거둬야 8강행
  • 김하성 기자
  • 승인 2020.01.16 16: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항서 매직,베트남축구 인도네시아 꺾고 60년만의 SEA게임 우승/박항서 베트남 감독이 인도네시아와의 동남아시안게임 축구 결승전에서 열정적으로 선수들에게 지시를 내리고 있다./사진=AP=연합뉴스
박항서 매직/,2020 도쿄올림픽 축구,베트남 박항서호 북한전 대승 거둬야 8강행/사진=AP=연합뉴스

 

[서울와이어 김하성 기자] 벼랑끝에 몰린 박항서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 대표팀이 더 이상 물러설 곳은 없다.

 

8강행 티켓을 잡으려면 반드시 북한전에서 대승을 거둬야 한다.

 

'박항서 매직'이 절실히 요구되고 있다.

   

박항서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 23세 이하(U-23) 축구대표팀은 한국시간으로 16일  오후  10시15분 태국 방콕의 라자망갈라 스타디움에서 AFC U-23 챔피언십 D조 3차전에서 북한과 맞붙는다.

 

앞서 베트남은 아랍에미리트(UAE)와 1차전, 요르단과 2차전 모두 0대0 무승부를 기록 ,8강 티켓을 따라면 일단 다득점으로 승리해야 한다.

 

현재 2무 승점 2점으로 D조 3위다.

 

UAE와 요르단이 1승1무 동률인 상황에서 벼랑끝에 몰린 베트남은 8강에 진출하려면 반드시 북한에 다득점으로 승리한 뒤 요르단-UAE 경기 결과를 지켜봐야 한다.

   

비기거나 지면 곧바로 탈락이다.

   

최상의  시나리오는 베트남이 북한을 이기고, 요르단-UAE전에서 승리 팀이 나얼 경우다.

   

요르단-UAE전 승자가 조 1위가 되고, 베트남은 조 2위가 돼 8강 진출권을 확보한다.

   

이 경우  C조 1위 한국팀과 2018년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4강전 이후 1년 5개월 만에 8강에서 맞대결한다.


   

다만 베트남이 이기고 요르단과 UAE가 비기면 3개 팀이 모두 1승 2무(승점 5)로 동률이 돼 상황이 복잡해진다.

   

   

요르단과 UAE가 득점 없이 비기는 상황에서 베트남은 2골차 이상으로 북한을 이길 경우 8강행을 거머쥘수 있지만 1-0으로 이기면 다득점에서 요르단에 밀려 쓴잔을 마셔야 한다.

   

베트남 북한전은  JTBC3 FOX스포츠와 네이버스포츠를 통해 생중계된다.


Sponsored AD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