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뚜기 '철판뽀끼' (사진= 오뚜기 제공)

 

[서울와이어 김아령 기자] 오뚜기는 양배추와 단짠소스의 맛이 어우러진 용기면 '철판뽀끼'를 출시했다고 30일 밝혔다.

 

철판뽀끼는 일본식 철판 볶음면인 '야끼소바' 콘셉트의 볶음면이다. 탱탱한 식감의 면발에 우스타소스와 양조간장의 소스가 특징이다. 풍부한 건양배추·돼지고기와 야채 볶음의 고소한 풍미를 느낄 수 있다. 

 

오뚜기 관계자는 "맵지 않아 누구나 맛있게 먹을 수 있는 볶음면으로 큰 사랑을 받을 것"이라고 말했다.

 

kimar@seoulwire.com

저작권자 © 서울와이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Sponsored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