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광 주택도시보증공사(HUG) 사장 /사진=HUG 제공

 

[서울와이어 김상준 기자] 주택도시보증공사(HUG)는 비대면 전세보증금반환보증 상품을 전담해 운영하는 '스마트전세지원센터' 를 신설했다고 14일 밝혔다.


HUG는 급증하는 전세보증금반환보증 신청에 효율적으로 대응하고 직접 지사를 방문하지 않고도 편리하게 보증에 가입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 비대면 전세보증금반화보증 상품을 전담해 운영하는 '스마트전세지원센터'를 신규로 설치했다.


앞으로 전세지원센터에서 비대면 전세보증금반화보증 업무의 상담,심사 및 보증발급부터 보증 사후관리까지 전담해 운영함으로써 고객의 편의를 증진시킬 예정이다.


이재광 HUG 사장은 '스마트전세지원센터의 신설을 통해 신속하고 체계적인 보증서비스를 제공해 보증가입을 확대함으로써 국민의 소중한 재산권 보호를 강화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지원센터는 오는 17일에 업무를 개시한다.

저작권자 © 서울와이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Sponsored AD